코로나19 백신 '접종 받겠다'는 국민, 지난달 조사 대비 6.6%p 감소...61.4%
코로나19 백신 '접종 받겠다'는 국민, 지난달 조사 대비 6.6%p 감소...61.4%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민 10명 중 7명 코로나 백신 정보 못믿는다

 

코로나19 백신 접종 부작용 우려가 이어지고 있는 가운데 접종을 받겠다는 국민 비율이 61.4%로 지난 3월 조사보다 6.6%포인트나 감소했다. 

보건복지부 중앙사고수습본부는 5일 문화체육관광부와 함께 실시한 코로나19 관련 인식조사 결과를 발표했다.

조사 결과에 따르면 코로나19 백신 예방접종 관련 이미 접종을 마친 5.7%를 제외하고, 접종을 받을 의향이 있다고 답한 의견은 61.4%로 나타났다. 지난 3월 조사에 비해 6.6% 포인트 감소했다. 접종을 받을 의향이 없다고 답한 의견은 19.6%에 달했고 나머지 19%는 잘 모르겠다고 답했다. 

예방접종을 받으려는 가장 큰 이유는 가족의 감염 예방(80.8%)이며, 접종을 망설이는 주요 이유는 이상 반응 우려(84.1%)로 나타났다. 

국민들은 백신 관련 정보를 언론 보도(79.1%)와 정부의 발표(66.8%, 중복응답)를 통해 얻는다고 답했으며, 백신 관련 허위 조작정보의 폐해가 심각하다고 응답한 비율은 69.4%에 달했다.

허위 조작정보 대응으로는 정부의 투명하고 정확한 정보공개(60.9%)가 가장 중요하며, 이외에 언론의 정확한 정보전달(22.6%), 허위정보에 대한 엄정 대응(13.4%) 순으로 나타났다.

한편 이번 조사는 정부가 여론조사 전문기관 한국리서치에서 의뢰해 지난달 27일부터 29일까지 성인남녀 1000명을 대상으로 조사했다. 조사방식은 웹 조사와 모바일 조사를 병행했으며 신뢰수준은 95%이며 오차범위는 ± 3.1%이다.

성기웅 기자 skw424@pennmike.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2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