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 "우리의 대만 정책엔 변경 없다"
美, "우리의 대만 정책엔 변경 없다"
  • 박순종 기자
    프로필사진

    박순종 기자

    이메일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 최초승인 2021.10.23 15:36:25
  • 최종수정 2021.10.23 15: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조 바이든 대통령, "중국 침공 받을 땐 미국에 '대만 수호' 책임 있다"
1
젠 사키 미 백악관 대변인.(사진=연합뉴스)

미국 정부가 미국의 대(對)대만 정책을 변경하지 않겠다는 데 대해 분명히 했다.

젠 사키 미 백악관 대변인은 22일(현지 시간) 기자회견에서 “우리(미국)와 대만의 방위 관계는 대만관계법에 기반해 있다”며 이같이 밝혔다.

사키 대변인이 언급한 ‘대만관계법’은 1979년 미-중 수교와 함께 미국에서 제정된 것으로써, 미국이 대만(중화민국)의 방위력 향상을 지원해야 한다는 내용을 담고 있다.

앞서 조 바이든 미 대통령은 21일 미국 동부 매릴랜드주(州)에서 열린 대중(大衆) 연설회에서 ‘대만이 중국으로부터 공격을 받을 경우 미국은 대만 방위에 나설 것이냐’는 질문을 듣고 “미국은 그렇게 할 책임이 있다”고 답한 바 있다.

박순종 기자 francis@pennmike.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