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론조사] 민심 잃은 文 여성가족부, 국민 절반이 폐지론에 '적절'···힘받는 野
[여론조사] 민심 잃은 文 여성가족부, 국민 절반이 폐지론에 '적절'···힘받는 野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관련기사
12일 한국사회여론연구소(KSOI) 여론조사에 따르면 TBS 의뢰로 지난 9일부터 10일까지 이틀간 전국 성인 남녀 1천14명을 대상으로 '여성가족부 폐지'에 대한 의견을 물었다. 2021.07.12(사진=한국사회여론연구소)
12일 한국사회여론연구소(KSOI) 여론조사에 따르면 TBS 의뢰로 지난 9일부터 10일까지 이틀간 전국 성인 남녀 1천14명을 대상으로 '여성가족부 폐지'에 대한 의견을 물었다. 2021.07.12(사진=한국사회여론연구소)

여성가족부 폐지론에 대해 국민 10명 중 절반가량이 찬성하고 있는 것으로 12일 확인됐다. 특히 여가부 폐지론에 대해 반대한다는 의견보다 찬성 측 의견이 높았다는 점에서, 여가부 폐지론은 탄력을 받을 것으로 보인다.

12일 한국사회여론연구소(KSOI) 여론조사에 따르면 TBS 의뢰로 지난 9일부터 10일까지 이틀간 전국 성인 남녀 1천14명을 대상으로 '여가부 폐지'에 대한 의견을 물었다. 그 결과 전체 48.6%가 '적절하다'는 의견을, 39.8%가 '부적절'의견을 밝혔다. '잘 모르겠다'는 응답은 11.6%다.

세부적으로, 여가부 폐지론은 성별·연령별·지역별·정치성향별로 결과로 30대(60.5%)·남성(59.1%)·대구·경북(53.1%)·보수성향층(63.5%)에서 '적절하다'는 응답이 높게 나타난 반면 50대(44.2%)·여성(47.7%)·광주·전라(53.4%)·진보성향층(58.3%)에서 '부적절' 의견이 다소 높게 나타났다.

'여가부 폐지론'은 지난 6일 이준석 국민의힘 당대표가 "여성가족부는 사실 거의 무임소"라고 말하면서 시작됐다. 그 다음날인 지난 7일 하태경 국민의힘 의원도 "사실상 여가부는 젠더갈등조장부"라고 불을 당기면서 본격화됐다.

펜앤드마이크 취재 결과([탐사기획] 文권력 재생산 '여성가족부' 폐지론 대두···흑막 속 '친북단체' 실체 추적), 실제로 문재인 정부 집권 이래로 여성가족부는 더불어민주당의 여성계 인사들이 장관직을 거치게 되면서 민주당의 '여성 권력'의 상징인 마냥 독점적으로 비춰졌다.

그중에서도 '한국여성단체연합'이라는 단체의 역대 대표였던 인사들이 민주당 국회의원으로 기용된 후 여성가족부 장관을 역임하는 일련의 정치적 커넥션도 포착됐다.

박원순 서울시장이 8일 오후 서울 광화문광장에서 열린 '3·8 세계여성의 날 기념식'에 참석해 축사를 하고 있다. 왼쪽부터 박원순 시장, 정의당 심상정 원내대표, 새정치민주연합 문재인 대표, 참여연대 정현백 공동대표.2015.03.08(사진=연합뉴스)
박원순 서울시장이 8일 오후 서울 광화문광장에서 열린 '3·8 세계여성의 날 기념식'에 참석해 축사를 하고 있다. 왼쪽부터 박원순 시장, 정의당 심상정 원내대표, 새정치민주연합 문재인 대표, 참여연대 정현백 공동대표.2015.03.08(사진=연합뉴스)

대표적으로 정현백 한국여성단체연합 前 대표가 문재인 정부 두번째 여가부 장관을 맡았다. 그외에도 검찰에 따르면 한국여성단체연합의 대표였던 남인순 민주당 중진 의원은 故 박원순 前 서울시장의 여직원 성추행 피소 당시 피해자 측 고소 움직임을 전달받았다는 혐의를 받는다. 이를 전달해준 인사 역시 한국여성단체연합 당시 대표였다는 점을 해당 단체가 시인하기에 이른다.

이를 고려한듯, 이준석 국민의힘 대표는 12일 오전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 참석해 "국내 젠더 갈등은 연일 심해지는데, 여가부는 인도네시아에서 현지 여성을 위한 25억원 규모의 공적개발원조(ODA)사업을 추진했다"라며 "특임부처의 영역을 벗어나는 일을 계속 만든다는 의심을 지울 수 없다"라고 질타했다. "이제 그 특별 임무에 대해 평가할 때"라는 게 그의 지적이다.

앞서 이같은 그의 주장의 논리를 뒷받침하는 펜앤드마이크의 취재는 자사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가능하다.

새정치민주연합 문재인대표가 8일 오후 서울 광화문광장에서 열린 '3·8 세계여성의 날 기념식'에 참석해 여성참석자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뒤에는 남인순 의원이, 옆에는 임수경 씨로 추정되는 인물이 보인다. 2015.03.08(사진=연합뉴스)
새정치민주연합 문재인대표가 8일 오후 서울 광화문광장에서 열린 '3·8 세계여성의 날 기념식'에 참석해 여성참석자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뒤에는 남인순 의원이, 옆에는 임수경 씨로 추정되는 인물이 보인다. 2015.03.08(사진=연합뉴스)

한편, 여가부 폐지론에 대한 KSOI 여론조사는 휴대전화 가상번호를 통한 무선 자동응답 방식으로 실시됐다. 표본 오차는 95% 신뢰수준 ±3.1%포인트, 응답률은 6.4%로 자세한 내용은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와 KSOI 홈페이지를 참고하면 된다.

조주형 기자 chamsae9988@pennmike.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