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오인혜, 의식 회복 못하고 결국 사망...향년 36세
배우 오인혜, 의식 회복 못하고 결국 사망...향년 36세
  • 심민현 기자
    프로필사진

    심민현 기자

    이메일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 최초승인 2020.09.15 09:32:22
  • 최종수정 2020.09.15 09: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펜앤드마이크 취재 결과 확인...발인은 16일
배우 오인혜. (사진=오인혜 인스타그램 캡처)
배우 오인혜. (사진=오인혜 인스타그램 캡처)

배우 오인혜가 14일 사망했다. 향년 36세.

인하대병원 장례식장 관계자는 15일 새벽 펜앤드마이크와의 통화에서 "오인혜가 사망한 게 맞다"고 전했다.

오인혜는 앞서 이날 오전 5시께 인천 연수구 송도국제도시 자택에서 심정지 상태로 친구에게 발견됐다. 오인혜는 심폐소생술(CPR) 등 응급처치를 받으며 인근 병원으로 옮겨졌으며 호흡과 맥박이 돌아온 것으로 전해졌지만, 결국 숨을 거뒀다.

경찰 관계자는 "오씨가 극단적 선택을 한 것 같다"고 전한 바 있다. 오인혜의 장례는 조용히 치루어질 예정이다. 빈소는 인하대병원 장례식장에 마련됐다. 발인은 16일이다.

한편 오인혜는 2011년 영화 '우리 이웃의 범죄'로 데뷔해 '붉은 바캉스 검은 웨딩', '노브레싱', '설계' 등에 출연했다.

심민현 기자 smh418@pennmike.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