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룸버그 "트럼프, 美中 1단계 무역합의안에 서명"...공식 발표는 아직
블룸버그 "트럼프, 美中 1단계 무역합의안에 서명"...공식 발표는 아직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트럼프 "중국과의 빅딜에 매우 가까워지고 있다"
로이터통신 "원칙적 합의에 이르렀으며 양국 이날 오후 늦게 합의 사실 발표 예정"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미중 무역 협상의 1단계 합의안에 서명했다고 블룸버그 통신이 12일(이하 현지시간) 보도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오는 15일 1600억달러 규모 중국산에 15% 관세를 적용하겠다고 예고한 바 있지만 이번 1단계 합의 서명으로 양국은 15일 추가 관세 발효를 피하게 됐다. 

블룸버그는 이날 복수의 소식통을 인용해 미국 무역 협상단이 이날 트럼프 대통령에게 보고한 합의안에는 중국의 미 농산물 구매 확대 약속 등이 포함됐다고 전했다.

또한 중국산 수입품의 기존 관세 축소 가능성도 논의한 것으로 알려졌다.

다만 미중 양국은 합의를 위한 조건에는 동의했지만 법률적 문서는 아직 완료되지 않은 상태라고 소식통들은 덧붙였다. 이와 관련해 백악관은 확인을 거부했으며 중국에서도 아직 공식 발표는 나오지 않았다.

이날 트럼프 대통령은 트위터를 통해 "중국과의 빅딜에 매우 가까워지고 있다"고 밝혔다.

월스트리트저널(WSJ)은 같은 날 "미국 협상단이 12월 15일로 예정된 중국산 수입품에 대한 추가 관세를 철회하는 방안을 제안했다"면서 합의가 임박했다고 보도했다.

WSJ는 "미국은 기존 관세도 절반 수준으로 줄이는 방안을 제시했다"면서 "중국산 수입품 3600억 달러에 해당하는 규모"라고 전했다.

로이터통신은 미국이 중국이 원칙적 합의에 이르렀으며 양국이 이날 오후 늦게 합의 사실을 발표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한편 지난해부터 치열한 무역전쟁을 벌인 미중 양국은 지난 10월 무역 협상의 1단계 합의 후 11월 서명을 추진했으나 실무협상에서 관세 철회와 농산물 구매에 대한 이견으로 타결이 계속 미뤄졌다.

성기웅 기자 skw424@pennmike.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3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