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럼프 "김정은과의 두번째 만남 베트남 하노이서 27-28일 양일간"
트럼프 "김정은과의 두번째 만남 베트남 하노이서 27-28일 양일간"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국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9일 자신의 트위터에  "우리측 대표가 방금 생산적인 만남을 끝내고 북한을 떠났고 김정은과의 두번째 회담은 베트남 하노이에서 27일부터 28일까지 진행될 것"이라고 밝혔다. 

이어 트럼프 대통령은 추가 트윗에서 "김정은의 리더십 아래에 있는 북한은 경제적으로 성장하는 나라가 될 것"이라며 "북한은 경제라는 다른 종류의 '로켓'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앞서 트럼프 대통령은 지난 5일(현지시간) 미국 연방의회에서 국정연설을 하면서 "2월 27일과 28일 베트남에서 김정은을 만날 것"이라고 발표했지만 구체적인 장소는 공개하지 않았다. 

스티븐 비건 미국 국무부 대북특별대표는 지난 6일 평양을 방문해 2박3일간 실무협상을 마치고 이날 한국으로 돌아왔다. 비건 대표가 북측과 2차 미북 정상회담 개최 장소에 대해 논의를 한 것으로 추정되고 있다. 

한편, 비건 대표는 베트남 하노이 미북 정상회담을 앞두고 북한의 김혁철 국무위원회 대미특별대표와 만남을 가지기로 합의했다고 미국 국무부는 발표했다. 

윤희성 기자 uniflow84@pennmike.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