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미애-윤석열 갈등, 秋책임 36%, 尹책임 24%
추미애-윤석열 갈등, 秋책임 36%, 尹책임 24%
  • 안덕관 기자
    프로필사진

    안덕관 기자

    이메일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 최초승인 2020.11.09 09:53:11
  • 최종수정 2020.11.09 09: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둘 다 비슷하다’ 34%
무당층 秋책임 37%, 尹책임 6%
출근하는 추미애 법무부 장관과 윤석열 검찰총장./연합뉴스

추미애 법무부 장관과 윤석열 검찰총장 간의 갈등을 두고 추 장관 책임이 더 크다고 보는 국민이 많은 것으로 8일 나타났다.

여론조사기관 엠브레인퍼블릭·케이스탯리서치·코리아리서치·한국리서치가 이날 발표한 여론조사에 따르면, 두 사람 간 갈등의 책임이 추 장관에 있다는 응답자는 36%로 집계됐다. 그 다음은 ‘둘 다 비슷하다’는 응답이 34%, ‘윤 총장에게 책임이 있다’는 응답은 24%로 나타났다. 모름·무응답은 6%였다.

더불어민주당 지지층에서는 윤 총장 책임 48%, 추 장관 책임 8%로 윤 총장에게 책임이 있다는 응답자가 더 많았다. 반면 국민의힘 지지층에서는 추 장관 책임 84%가 윤 총장 책임 2%에 비해 압도적으로 높았다.

무당층에서는 44%가 ‘둘 다 비슷하다’고 응답했고, 37%가 ‘추 장관의 책임이 크다’, 6%만이 ‘윤 총장의 책임이 크다’고 답했다. 모름·무응답은 13%로 나타났다.

그래픽 제공 = NBS서베이 홈페이지

이번 조사는 지난 5일부터 7일까지 사흘간 전국 만18세 이상 남녀 4264명을 대상으로 조사해 1002명이 응답을 완료, 응답률은 23.5%였다.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서 ± 3.1%포인트다. 자세한 내용은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를 참고하면 된다.

안덕관 기자 adk2@pennmike.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