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아현, 세 번째 남편과 결혼 8년 만에 이혼...네티즌들 "안타깝다"
이아현, 세 번째 남편과 결혼 8년 만에 이혼...네티즌들 "안타깝다"
  • 심민현 기자
    프로필사진

    심민현 기자

    이메일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 최초승인 2020.10.27 17:09:48
  • 최종수정 2020.10.27 17: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소속사 에이스팩토리 측 "이혼한 게 맞다"
배우 이아현. (사진=이아현 인스타그램 캡처)
배우 이아현. (사진=이아현 인스타그램 캡처)

배우 이아현(48)이 세 번째 파경을 맞았다. 재미교포 사업가 이모 씨와 이혼했다는 소식이 알려진 것이다.

이아현 소속사 에이스팩토리는 27일 "이아현이 이혼한 게 맞다"고 밝혔다.

이아현은 1997년 결혼한 후 3개월 만에 이혼했고, 두 번째 결혼 당시에는 두 딸을 입양했지만 2011년 갈라섰다. 2012년 만난 세 번째 남편 이씨와도 8년 만에 이혼을 선택했다. 두 딸은 이아현이 계속 기르고 있다. 네티즌들은 "안타깝다"는 반응을 보이고 있다.

한편 1994년 데뷔한 이아현은 드라마 '내 이름은 김삼순', '미스티' 등에 출연하며 대중에게 사랑을 받아왔다. 최근 종영한 KBS 1TV 일일드라마 '기막힌 유산'에선 윤민주 역으로 열연을 펼쳤다.

심민현 기자 smh418@pennmike.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