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흥민 시즌 10호골-리그 8호골 폭발 'EPL 득점 단독 1위'...케인과 함께 '최고 평점'
손흥민 시즌 10호골-리그 8호골 폭발 'EPL 득점 단독 1위'...케인과 함께 '최고 평점'
  • 성기웅 기자
    프로필사진

    성기웅 기자

    이메일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 최초승인 2020.10.27 11:20:21
  • 최종수정 2020.10.27 11: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손흥민(토트넘)이 4경기 연속골로 시즌 10호골을 기록했다. 이번 득점으로 리그 8호골을 달성한 손흥민은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 득점 단독 선두로 올라섰다.

손흥민은 27일(한국시간) 영국 번리의 터프 무어에서 열린 번리와 2020-2021 프리미어리그(EPL) 6라운드 원정에서 후반 31분 해리 케인의 패스를 헤딩골로 연결해 토트넘의 1-0 승리를 이끌었다.

손흥민의 결승골로 토트넘은 정규리그에서 5경기 연속 무패(3승 2무)의 상승세를 이어가고 5위로 올라섰다.

4경기 연속골(정규리그 3골·유로파리그 1골)로 정규리그 8호 골을 작성한 손흥민은 도미닉 칼버트 르윈(에버턴·7골)을 따돌리고 EPL 득점 단독 1위로 올라섰다.

또 총 9경기 만에 시즌 10호골(4도움) 고지를 밟으며 5시즌 연속 두자릿수 득점의 쾌거를 이뤘다.

아울러 케인의 도움으로 득점에 성공한 손흥민은 케인과 함께 통산 29골을 합작하며 '프리미어리그 역대 합작골' 순위에서 티에리 앙리-로베르 피레(아스널·29골), 다비드 실바-세르히오 아궤로(맨시티·29골)와 공동 2위로 올라섰다.

손흥민-케인 조합은 '합작골 1위인' 프랭크 램퍼드-디디에 드로그바(첼시·36골) 조합에 7골 차로 다가섰다.

경기가 끝난 뒤 영국 스카이스포츠는 케인과 손흥민에게 팀내 최고 평점인 8점을 나란히 줬다.

이날 손흥민은 구단 트위터 영상 메시지를 통해 "월요일 밤, 어려운 경기에서 이길 수 있어서 기쁘고 무엇보다 승점 3을 쌓아 행복하다"며 "이제 다음은 유로파리그다. 가자 스퍼스!"라고 말했다.

케인은 경기 후 자신의 SNS에 손흥민과 마주 보고 함께 웃는 사진을 올리면서 "손흥민을 웃음 짓게 하는 일이라면 모든 게 좋은 일이다"라고 전했다.

성기웅 기자 skw424@pennmike.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