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양천구 아파트서 일가족 4명 숨져...한의사 남편이 가족 살해 후 투신한 듯
서울 양천구 아파트서 일가족 4명 숨져...한의사 남편이 가족 살해 후 투신한 듯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연합뉴스 제공

서울 양천구의 한 아파트에서 일가족 4명이 숨진 채 발견됐다. 경찰은 남편이 가족을 살해한 후 극단적 선택을 한 것으로 추정하고 있다.

서울 양천경찰서는 13일 오전 8시20분 서울 양천구의 한 아파트에서 남편 A씨(35·한의사), 부인 B씨(42·한의사), 자녀 2명이 숨진 채 발견됐다고 밝혔다.

남편은 아파트 앞 화단에서 숨진 채 행인에게 발견됐다. 경찰은 남편이 아파트 15층에서 투신한 것으로 보고 있다. 부인 B씨와 두 자녀는 자택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경찰은 집 안에서 A씨가 남긴 A4용지 8장 분량의 유서도 확인했다. A씨는 자신이 운영하는 한의원 채무가 늘어나 부인 B씨 등과 갈등을 겪은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A씨가 극단적인 선택을 했을 것이란 추측이다. 자세한 사건 경위는 부검을 통해 파악될 예정이다.

홍준표 기자 junpyo@pennmike.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3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