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계청, 올해부터 자살사망자 통계 매년→매달 단축
통계청, 올해부터 자살사망자 통계 매년→매달 단축
  • 성기웅 기자
    프로필사진

    성기웅 기자

    이메일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 최초승인 2020.01.17 15:18:05
  • 최종수정 2020.01.17 15: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통계청은 올해 1월부터 자살사망 통계를 연 1회에서 월 1회로 바꿔 공표한다고 17일 밝혔다.

정부는 지난해 12월 사망신고서와 경찰청 변사자료를 매월 입수·연계해 자살사망자 수를 신속하게 파악하고 대응하기 위해 시스템을 구축했다. 

이에 매월 잠정 자살사망자의 집계가 가능해졌고 관계기관은 자살 동향을 신속히 파악해 정책적 대응을 할 수 있게 됐다.

주요 국가 중에는 일본이 월별, 미국과 영국이 분기별 잠정 자살사망 통계를 낸다.

다만 통계청은 월별 자살사망 잠정치는 사망신고 자료와 경찰청 변사 자료를 활용해 잠정적으로 집계한 결과로, 확정치 대비 약 3% 안팎(2018년 기준)의 오차가 있는 만큼 전년 확정치와 비교할 때 해석에 주의가 필요하다고 당부했다.

성기웅 기자 skw424@pennmike.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