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미 전자부품공장서 화재…모두 5개 공장 불에 타
구미 전자부품공장서 화재…모두 5개 공장 불에 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연합뉴스 제공]
[연합뉴스 제공]

20일 오전 3시 36분께 경북 구미시 공단동 한 전자부품공장에서 화재가 발생해 인접 공장까지 번져 모두 5개의 공장이 불에 탔다.

소방당국은 인력 300명과 소방차 등 57대를 동원해 진화에 나서 4시간 40분만인 오전 8시 16분께 불을 껐다.

불은 메탈 마스크와 초음파세척기 등 의료장비를 생산하는 영진아스텍2공장에서 발생했다.

인명 피해는 일어나지 않았다.

일부 공장이 불화수소산과 질산 등의 화학물질을 보관해 소방당국이 한때 대응 2단계를 발령했으나 유해 화학물질을 안전한 장소로 옮겨 추가 피해가 나오지는 않았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불이 난 원인과 재산피해액 등을 조사 중이다.

조준경 기자 calebcao@pennmike.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5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