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진석, "돈 안 받았다" 주장한 이재명에 "박근혜는 돈 받아 감옥 보냈나"
정진석, "돈 안 받았다" 주장한 이재명에 "박근혜는 돈 받아 감옥 보냈나"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민의힘 정진석 비대위원장 교섭단체 대표연설

정진석 국민의힘 비상대책위원장이 29일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표를 겨냥해 "박근혜 대통령은 돈 받아서 감옥에 보냈느냐. 돈 한 푼 받지 않고도 1737일 동안 옥고를 치렀다"고 말했다.

정 위원장은 이날 국회 교섭단체 연설에서 대장동 의혹 등과 관련해 돈 한 푼 받지 않았다고 말하는 이재명 대표를 향해 "전직 대통령도 잘못이 있으면 감옥에 보내는 것이 지엄한 대한민국의 법인데 도대체 누가 예외가 될 수 있느냐"고 목소릴 높였다.

정 위원장은 "대장동 사건, 백현동 사건, 성남 FC, 변호사비 대납, 애당초 우리 당에서 처음 내놓은 사건은 하나도 없다"며 당초 국민의힘은 관련이 없다는 점을 강조했다.

그러면서 "모두가 민주당의 당내 경선 과정에서 제기됐던 문제들이고 거대한 권력 카르텔에 의해 벌어진 사건들"이라고 했다.

그는 최근 외교부 장관 해임 건의안까지 내놓은 민주당을 향해서도 "마지막 손에 남은 의회 권력을 휘두르며 사사건건 국정의 발목을 잡고 있다"면서 "기득권을 지키기 위한 망국적 입법 독재를 서슴지 않고 있다"고 비판했다.

이어 "지난 정부가 이명박· 박근혜 정부 잘못에 대해 얼마나 가혹했는지 국민이 모두 기억하고 있다. 그랬던 민주당이 지금은 '검수완박'에 '감사완박'까지 밀어붙이며 자신들의 적폐를 덮는 일에 골몰하고 있다"고 지적했다.

홍준표 기자 junpyo@pennmike.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2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