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금융경영연구소 "한은 11월에 기준금리 추가인상 전망"
우리금융경영연구소 "한은 11월에 기준금리 추가인상 전망"
  • 홍준표 기자
    프로필사진

    홍준표 기자

    이메일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 최초승인 2021.09.08 14:55:18
  • 최종수정 2021.09.08 14: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우리금융경영연구소는 8일 "한국은행이 11월 금융통화위원회에서 기준금리를 0.25%포인트(p) 추가 인상할 것으로 전망된다"고 밝혔다.

연구소는 이날 공개한 '9월 금융시장 브리프' 자료에서 "한은이 경기 개선, 물가 상승, 주택시장과 연계된 금융불균형 우려를 고려해 11월25일 금통위에서 기준금리를 0.75%에서 1.00%로 추가 인상할 것으로 전망된다"고 밝혔다.

다만, 코로나19 재확산세가 악화돼 실물경제에 부정적인 영향이 커질 경우 인상 시기가 내년 1분기로 늦춰질 가능성도 상존한다고 덧붙였다.

연구소는 10월12일 한은 금통위에서는 '통화정책 완화 정도의 점진적 조정'이라는 정책 기조에 맞춰 기준금리를 연속 인상하기보다 직전(8월) 기준금리 인상 효과, 8∼9월 중 가계대출 동향, 미 연방준비제도(Fed·연준) 테이퍼링 여부 등을 점검하면서 기준금리를 0.75%에서 동결할 것으로 내다봤다.

앞서 한은은 지난 8월 금통위 후 공개한 통화정책방향 결정문에서 "통화정책의 완화 정도를 점진적으로 조정해 나갈 것"이라고 언급한 바 있다.

홍준표 기자 junpyo@pennmike.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