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로야구 롯데, 허문회 감독 경질...새 사령탑에 래리 서튼
프로야구 롯데, 허문회 감독 경질...새 사령탑에 래리 서튼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롯데, 래리 서튼 퓨처스 감독 선임...잡음 많았던 허문회는 전격 경질
래리 서튼 롯데 자이언츠 신임 감독. (사진=연합뉴스)
래리 서튼 롯데 자이언츠 신임 감독. (사진=연합뉴스)

프로야구 롯데 자이언츠가 허문회 감독을 경질했다. 새 사령탑에는 래리 서튼 퓨처스(2군) 감독을 선임했다.

롯데는 11일 "서튼 감독이 그동안 퓨쳐스 팀을 이끌며 보여준 구단 운영 및 육성 철학에 대한 높은 이해도를 바탕으로 세밀한 경기 운영과 팀 체질 개선을 함께 추구해 나갈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했다.

또 "앞으로 팬들의 바람과 우려를 더욱 진지하게 경청하고, 겸허히 받아들일뿐 아니라 앞으로 재미있는 야구와 근성 있는 플레이로 보답하고자 한다"고 했다.

롯데는 "이번 결정은 구단과 허 감독이 가고자 하는 방향성 차이가 계속 이어진 것에 따른 것"이라며 "이석환 대표는 그동안 팀을 이끌어준 허 감독에게 감사한 마음을 전했다"고 설명했다.

한편 경질된 허 감독은 올시즌 4위 진입을 목표로 제시했지만, 롯데는 현재까지 30경기에서 12승 18패로 전체 10개 팀 중 최하위로 처져 있다. 허 감독은 부진한 성적뿐만 아니라 팀 운용과 관련한 아마추어적인 모습으로 연일 팬들의 질타를 받은 바 있다.

심민현 기자 smh418@pennmike.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