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 이상민 해임건의안 당론 채택..탄핵 소추 일단 보류
민주, 이상민 해임건의안 당론 채택..탄핵 소추 일단 보류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표 및 박홍근 원내대표 등 민주당 인사들이 7일 국회에서 열린 민주당 의원총회에서 국민의례를 하는 모습이다. [사진=연합뉴스]

더불어민주당이 7일 의원총회를 열고 이상민 행안부 장관에 대한 해임건의안 처리에 집중하기로 했다. 일부 당내 강경파들이 해임건의안을 건너뛴 채 탄핵소추안을 하자고 했지만 이는 당론으로 채택되지 않은 것이다.

이수진 민주당 원내대변인은 이날 의원총회 후 브리핑에서 "(당내) 의원들이 해임건의안으로 처리하자고 의견을 모아줬다"며 "해임건의안을 이번 8-9일 본회의 때 처리할 예정이고, 국정조사가 이어지면서 해임건의안을 무겁게 받아들여서 조치를 취하지 않을 경우 탄핵소추안까지 진행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민주당 내 주류 의견이 탄핵소추안 직행이라는 급진책 대신 해임건의안부터 발의해 차근차근 단계를 밟아나가자는 데 합의를 이룬 것으로 해석된다.

박준규 기자 pjk7000@pennmike.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