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호영 "당내 갈등, 국민들께 사과"···與, 사무총장직에 김석기 임명
주호영 "당내 갈등, 국민들께 사과"···與, 사무총장직에 김석기 임명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관련기사
국민의힘 주호영 비대위원장이 16일 오후 국회에서 열린 제5차 상임전국위원회에서 비대위원 명단을 발표하고 있다. 2022.8.16(사진=연합뉴스)
국민의힘 주호영 비대위원장. 2022.8.16(사진=연합뉴스)

국민의힘 비상대책위원회(위원장 주호영)가 18일 당 사무총장에 김석기 의원을, 수석대변인에는 초선 박정하 의원을 임명했다.

주호영 신임비대위원장은 이날 오전 국회에서 첫 비대위 회의를 마친 후 만난 기자들에게 이같은 소식을 전했다. 비대위원장 비서실장에는 정희용 의원을 기용하겠다는 뜻도 전했다.

같은날 오전, 국민의힘 비대위 첫 회의가 열렸는데 이 자리에 참석한 주호영 신임 비대위원장은 회의 시작부터 허리를 숙였다. 그는 "당내 갈등과 분열이 생긴 뒤 제대로 수습하지 못하고 법정까지 갔다는 점 등을 반성하고 있다"라고 발언했다. 그가 말한 '법정행'이란, 이준석 전 대표와의 비대위 출범 효력정지 가처분 신청에 대한 최근의 사태를 의미한다.

이어 비대위 첫 회의에서는 앞서 밝힌 신임 비대위원 8명에 대한 임명식이 진행됐다. 권성동 원내대표와 성일종 정책위의장을 비롯해 엄태영 의원·전주혜 의원, 정양석 전 의원, 주기환 전 광주시장 후보, 최재민 강원도의원과 이소희 세종시의원 등이 비대위원으로 참여하게 됐다./

조주형 기자 chamsae9988@pennmike.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