징계 처분 후 잠행 중인 이준석, 돌연 광주 무등산에 출현···"조금 늦어질뿐" 무슨 말?
징계 처분 후 잠행 중인 이준석, 돌연 광주 무등산에 출현···"조금 늦어질뿐" 무슨 말?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준석 국민의힘 당대표가 13일 자신의 SNS를 통해 근황을 밝혔다. 2022.07.13(사진=이준석 당대표 페이스북)
이준석 국민의힘 당대표가 13일 자신의 SNS를 통해 근황을 밝혔다. 2022.07.13(사진=이준석 당대표 페이스북)

국민의힘 윤리위원회로부터 6개월 당원권 정지 징계 처분을 받아 잠행중이던 이준석 당대표가 13일 광주 무등산에서 모습을 드러냈다. 지난 8일 새벽 이후 5일간 잠행하다가 광주에 나타난 것.

이준석 국민의힘 당대표는 이날 자신의 SNS를 통해 광주 무등산 산행 사진을 공개했다.

등산복이 아닌 반바지와 반팔을 차려입고 사진을 찍은 그는 "7월에는 광주에 했던 약속을 풀어내려고 차근차근 준비 중이었는데, 광주시민들께 죄송하다"라면서 "조금 늦어질 뿐 잊지 않을 것"이라고 알렸다.

이어 "앞으로도 무등산 자락 하나하나가 (서울)수락산처럼 익숙해질 때까지 꾸준히 찾아와 오를 것"이라고 언급했다.

한편, 이준석 당대표는 지난 2월1일에도 광주 무등산에 올랐다. 당시 그의 일행은 '호남의 힘으로 정권교체'라는 팻말을 들고서 윤석열 대통령 당시 대선 후보에 대한 지지를 호소하기도 했었다./

조주형 기자 chamsae9988@pennmike.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4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