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미일 수석대표, 내달 서울에서 북핵 대응 방안 협의
한미일 수석대표, 내달 서울에서 북핵 대응 방안 협의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
김건 외교부 한반도평화교섭본부장.(사진=연합뉴스)

한미일 북핵수석대표가 내달 서울에서 만나 앞으로 예상되는 북한의 핵실험 도발 등에 대한 대응 방안을 논의한다.

27일 외교부에 따르면 김건 외교부 한반도평화교섭본부장이 내달 3일 서울에서 성김 미국 대북특별대표, 후나코시 다케히로 일본 외무성 아시아-대양주국장과 한미·한일·한미일 북핵수석대표 협의를 할 예정이다.

외교부는 “금번 협의는 김건 본부장 취임 이후 첫 대면 협의”라며 “3국(國) 북핵 수석대표는 최근 북한의 연이은 도발 등 엄중한 한반도 정세에 대한 평가와 향후 대응 방향을 논의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미일 북핵수석대표가 다시 만나는 것은 지난 2월 미국 하와이주 호놀룰루 대면 협의 이래 4개월여 만이다.

박순종 기자 francis@pennmike.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