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희숙, 이재명 맞서 계양을 등판?...野 일각서 전략공천 요구 나와
윤희숙, 이재명 맞서 계양을 등판?...野 일각서 전략공천 요구 나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윤희숙 전 국민의힘 의원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전 경기지사가 국회의원 보궐선거(인천 계양을)에 직접 등판한다는 소식이 전해지자 일각에선 이에 대항할 후보자로 윤희숙 전 국민의힘 의원이 거론되고 있다.

윤 전 의원은 그간 이재명 전 지사의 저격수를 자처하며 무상시리즈 등 그의 주요 공약들을 비판해온 바 있다.

김종혁 전 중앙일보 편집국장은 6일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윤 전 의원의 인천 계양을 공천을 주장했다. 

김 전 국장은 "민주당이 드디어 이재명씨를 인천계양을에 전략 공천했다"며 "어이없음을 넘어 그냥 웃기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유권자를 우롱하는 민주당과 이재명에 당당하게 맞설 여전사"로 윤 전 의원을 지목하며 "윤희숙과 이재명의 한판 승부가 국힘당과 이번 지방선거에 많은 도움이 될 것"이라고 했다. 

이어 "햇볕이 들면 곰팡이는 사라지는 법"이며 "목에 칼이 들어와도 바른 소리 하는 윤희숙이야말로 위선과 기만으로 살아온 정치인들에게는 천적"이라고 설명했다. 

나아가 "만일 윤 전 의원이 나간다면 나도 보따리 싸고 인천에 가서 적극적으로 돕겠다"고 했다.

홍준표 기자 junpyo@pennmike.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6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