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 안성 재보선, 3선 국민의힘 김학용 '유력'에서 '당선 확실시'로
경기 안성 재보선, 3선 국민의힘 김학용 '유력'에서 '당선 확실시'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관련기사
국민의힘 윤석열 대선 후보가 17일 오전 경기 안성시 중앙시장 앞 서인사거리에서 열린 유세에서 김학용 안성시 국회의원 후보와 함께 인사하고 있다. 2022.2.17(사진=연합뉴스)
국민의힘 윤석열 대선 후보가 17일 오전 경기 안성시 중앙시장 앞 서인사거리에서 열린 유세에서 김학용 안성시 국회의원 후보와 함께 인사하고 있다. 2022.2.17(사진=연합뉴스)

제20대 대통령 선거와 함께 9일 진행된 경기도 안성 국회의원 재보궐선거에서 김학용 국민의힘 후보의 당선이 확실시되는 모양새다.

중앙선거관리위원회의 이날 저녁 11시20분 개표 결과에 따르면 45.12%의 개표가 진행된 가운데, 김학용 후보가 53.56%(2만7천491표)를 받은 것으로 나타났다.

경기도 안성은 지난 총선 전 김학용 당시 자유한국당 후보의 지역구였으나, 2020년 총선을 통해 이규민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당선됐다.

하지만 지난해9월30일 이규민 당시 민주당 의원은 공직선거법 위반 혐의가 대법원에서 확정됨에 따라 의원직을 상실했다.

이에 대해 더불어민주당은 귀책사유가 있다며 이번 재보선에서 무공천 방침을 밝혔고, 후보를 내지 않았다.

한편, 무소속 이기영 후보는 26.82%(1만3천766표)를 받았고, 이주영 정의당 후보는 19.61%(1만68표)를 받았다.

조주형 기자 chamsae9988@pennmike.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