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한 “지대지 전술유도탄·순항미사일 시험발사 각각 성공”
북한 “지대지 전술유도탄·순항미사일 시험발사 각각 성공”
  • 양연희 기자
    프로필사진

    양연희 기자

    이메일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 최초승인 2022.01.28 09:59:10
  • 최종수정 2022.01.28 11: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7일 개량형 KN-23 탄두성능 시험..."25일엔 장거리 순항미사일 발사…1천800㎞ 비행" 사흘 만에 확인
북한이 전날 지대지 전술유도탄 시험발사와 지난 25일 장거리 순항미사일 시험발사에 각각 성공했다고 조선중앙통신이 28일 밝혔다. 사진은 지난 25일 순항미사일이 이동식 발사대(TEL)에서 화염을 내뿜으며 발사되는 모습.(연합뉴스)
북한이 전날 지대지 전술유도탄 시험발사와 지난 25일 장거리 순항미사일 시험발사에 각각 성공했다고 조선중앙통신이 28일 밝혔다. 사진은 지난 25일 순항미사일이 이동식 발사대(TEL)에서 화염을 내뿜으며 발사되는 모습.(연합뉴스)

북한이 지난 27일 지대지 전술유도탄 시험발사와 25일 장거리 순항미사일 시험발사에 각각 성공했다고 북한의 관영 선전매체인 조선중앙통신이 28일 보도했다.

조선중앙통신은 이날 “국방과학원은 1월 25일과 27일 장거리 순항미사일 체계 갱신을 위한 시험발사와 지상 대 지상(지대지) 전술유도탄 상용전투부위력 확증을 위한 시험발사를 각각 진행하였다”고 밝혔다. 각각 다른 날짜에 다른 두 기종의 발사 및 타격 장면을 동시에 공개하면서 대남 타격 능력 과시를 극대화했다는 분석이 제기된다. 통신은 또 국무위원장인 김정은이 군수공장을 시찰한 사실도 공개했다.

북한이 전날 지대지 전술유도탄 시험발사에 성공했다고 조선중앙통신이 28일 밝혔다. 매체는 "발사된 2발의 전술유도탄들은 목표섬을 정밀타격하였으며 상용전투부의 폭발위력이 설계상 요구에 만족된다는 것이 확증되었다"고 전했다. 사진은 전술유도탄이 이동식 발사대(TEL)에서 화염을 내뿜으로 발사되는 모습(연합뉴스)
북한이 전날 지대지 전술유도탄 시험발사에 성공했다고 조선중앙통신이 28일 밝혔다. 매체는 "발사된 2발의 전술유도탄들은 목표섬을 정밀타격하였으며 상용전투부의 폭발위력이 설계상 요구에 만족된다는 것이 확증되었다"고 전했다. 사진은 전술유도탄이 이동식 발사대(TEL)에서 화염을 내뿜으로 발사되는 모습(연합뉴스)

통신은 “발사된 2발의 전술유도탄들은 목표 섬을 정밀타격하였으며 상용전투부의 폭발위력이 설계상 요구에 만족된다는 것이 확증되었다”고 했다. 상용전투부는 전술유도탄의 탄두부를 지칭하기 때문에 이번 시험의 목적이 개량형 탄두부 위력 테스트였을 것으로 추정된다.

연합뉴스는 북한이 이날 공개한 사진을 근거로 지대지 전술유도탄은 ‘북한판 이스칸데르’로 불리는 KN-23 개량형으로 추정된다고 전했다. 이동식 발사차량(TEL)에서 발사된 미사일은 해상 표적인 함경북도 길주군 앞바다 무인도 ‘알섬’을 타격했다.

또한 북한은 지난 25일 순항미사일 발사 사실도 사흘 만에 확인했다.

통신은 “(25일) 발사된 2발의 장거리 순항미사일들은 조선 동해상의 설정된 비행궤도를 따라 9천 137초(2시간 35분 17초)를 비행하여 1천 800km 계선의 목표 섬을 명중하였다”며 “장거리 순항미사일 체계의 실용적인 전투적 성능은 나라의 전쟁억제력 강화의 일익을 믿음직하게 맡게 된다”고 강조했다.

TEL에서 발사된 이 미사일도 알섬을 타격했다.

통신은 “국방과학원은 산하 미사일전투부연구소가 앞으로 계속 각이한 전투적 기능과 사명을 수행하는 위력한 전투부들을 개발할 것이라고 밝혔다”고 전해 미사일 개발 의지를 분명히 했다.

김정은은 두 기종의 발사 현장을 참관하지 않았다. 다만 시험발사 결과만 보고받은 것으로 보인다.

통신은 “노동당 중앙위원회 군수공업부 일군(간부)들과 국방과학원 지도 간부들이 현지에서 중요 무기시험들을 지도하였다”며 “무기체계들의 성공적인 시험발사 결과 당중앙위원회에 보고되었으며 높은 평가를 받아안았다”고 했다.

앞서 합동참모본부는 전날 오전 북한이 함경남도 함흥 일대에서 북동쪽 동해상으로 단거리 탄도미사일 추정 발사체 2발을 쐈다고 밝혔다. 합참은 미사일 비행거리를 약 190km, 고도는 20km 가량으로 탐지했다. 이번 발사는 올해 6번째 무력도발이다. 지난 25일 순항미사일을 ㅂ라사한 뒤 이틀 만이다.

양연희 기자 yeonhee@pennmike.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