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北 탄도미사일 발사 규탄"...블링컨 정의용 긴급통화
"北 탄도미사일 발사 규탄"...블링컨 정의용 긴급통화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토니 블링컨 미 국무장관과 정의용 외교부 장관이 북한의 잇단 미사일 발사 문제를 협의하기 위해 14일(현지시간) 통화했다.

국무부는 이날 블링컨 장관과 정 장관의 통화 사실을 밝히며 "블링컨 장관은 한미 동맹이 인도태평양 지역의 평화, 안보, 번영의 핵심축임을 재확인했다"고 전했다. 블링컨 장관은 북한의 탄도미사일 발사가 복수의 유엔 안보리 결의 위반임을 지적하며 한미일 3자 협의의 필요성을 거듭 강조했다. 국무부는 블링컨 장관이 이날 통화에서 한국의 안보에 대한 미국의 약속이 철통같다는 점도 확인했다고 밝혔다.

두 장관은 코로나19 사태 종식을 위한 대응 방안과 미얀마 및 우크라이나 현안 해결에 대한 논의 등도 나눴다. 

김진기 기자 mybeatles@pennmike.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