尹 대변인 "외연 확장해야"···국민의힘 尹 선대위 김종인·김한길 인선 예고?
尹 대변인 "외연 확장해야"···국민의힘 尹 선대위 김종인·김한길 인선 예고?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관련기사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 후보.(사진=윤석열 캠프, 편집=펜앤드마이크)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 후보.(사진=윤석열 캠프, 편집=펜앤드마이크)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 후보의 당 선거대책위원회(선대위) 구성을 두고 각종 잡음이 포착되는 점에 대해 18일 윤석열 후보 측의 이양수 수석대변인이 입장을 밝혔다. 과연 윤석열 후보 측은 어떤 입장일까.

윤석열 후보 측의 이날 발언의 핵심 키워드는 바로 ▲ "선거는 총력전" ▲ "당을 중심으로" ▲ "외연을 확대해야 한다"라는 것.

이는, 최근 거명된 김종인·김한길 등 선대위 요직자 후보군을 임명하겠다는 취지로 읽힌다.

윤석열 후보의 이양수 수석대변인은 이날 오후 여의도 중앙당사 앞에서 만난 기자들이 '김병준 교수와 김한길 전 대표의 선대위 합류설 확인 여부'를 물어보자 곧장 "아직 확정적이라고 보기는 어렵고, 심사숙고하는 단계 아니겠느냐"라고 답변했다.

이양수 수석대변인은 이날 기자단에 "'(윤석열 후보는) 김한길 대표님과 김병준 위원장으로부터도 많은 조언과 도움을 받았으며, 앞으로 이분들의 의견도 잘 수렴해 선대위 구성을 마무리할 예정"이라고 밝힌 바 있다.

김병준 교수와 과거 여러가지 인연으로 얽힌 김종인 전 비상대책위원장에 대해 기자들이 질문하자, 이양수 대변인은 "과거 인연 때문에 (반대를)그러실 것은 아니다"라고 전했다.

다만, 김한길 전 민주당 대표가 임명될 것으로 알려졌던 당 선대위 국민통합위원회 위원장직에 대해 이양수 대변인은 "이름 그 자체가 추측성"이라며 선을 긋기도 했다.

조주형 기자 chamsae9988@pennmike.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