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文의 답변' 들을 수 있을까?···'민주주의 훼손실태' 지적한 국민의힘 긴급의총
'文의 답변' 들을 수 있을까?···'민주주의 훼손실태' 지적한 국민의힘 긴급의총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관련기사
국민의힘 국회의원들이 17일 오후 청와대 앞 분수광장에서 긴급 의총을 갖고 있다. 2021.08.17(사진=국민의힘, 편집=조주형 기자)
국민의힘 국회의원들이 17일 오후 청와대 앞 분수광장에서 긴급 의총을 갖고 있다. 2021.08.17(사진=국민의힘, 편집=조주형 기자)

문재인 대통령의 입(口)으로 여론이 향하는 모양새다. 지난 17일 국민의힘이 청와대 앞에서 긴급의원총회를 열고 그에게 명확한 입장표명을 요구하고 나섰기 때문이다. 이에 따라 문재인 대통령이 어떤 반응을 내놓을 것인가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국민의힘은 지난 17일 오후 서울 종로구 청와대 분수대 앞에서 긴급 의원총회를 열고서 "대통령을 둘러싼 각종 의혹에 대해 직접 답해야 한다"라고 목소리를 높였다.

야권이 제기한 핵심 의혹은 총 4가지다. ▲ 김경수 전 경남지사의 드루킹 불법 댓글 조작 사건 ▲ 자주통일 충북동지회 간첩단 사건 ▲ 코로나19 백신 수급 문제 ▲ 언론중재법 개정안 통과 문제 등이다. 

이 사건을 관통하는 하나의 논리는 '민주주의 훼손'이다. '민주주의의 핵(核)'이나 마찬가지인 '선거'에 현 정치세력이 불법적으로 개입해 왜곡하려고 했으며, 북한에 의한 '자유민주적 기본질서'에 대한 도전에 이어 정치권력에 대한 감시기능의 무력화 시도 등이다. 이외에도 국민의 생명과 안전을 보장할 수 있는 백신 문제 또한 대한민국 헌법 제34조2항(국가는 사회보장·사회복지의 증진에 노력할 의무)와도 맞닿는 대목이다.

김기현 원내대표를 비롯한 당 소속 국회의원들은 17일 오후 서울 종로구 청와대 분수대 앞에서 의원총회를 열고 드루킹 댓글 조작 사건과 충북동지회 간첩혐의 사건, 언론중재법 개정안 그리고 백신 수급 문제에 대한 문재인 대통령의 명확한 입장 표명을 촉구하고 있다. / 2021. 8. 17(사진=국민의힘, 편집=조주형 기자)
김기현 원내대표를 비롯한 당 소속 국회의원들은 17일 오후 서울 종로구 청와대 분수대 앞에서 의원총회를 열고 드루킹 댓글 조작 사건과 충북동지회 간첩혐의 사건, 언론중재법 개정안 그리고 백신 수급 문제에 대한 문재인 대통령의 명확한 입장 표명을 촉구하고 있다. / 2021. 8. 17(사진=국민의힘, 편집=조주형 기자)

이번 긴급 의원총회에 참여한 김기현 원내대표는 "일명 '드루킹(김동원)'과 핵심 주도 단체 '경인선'의 존재를 문재인 대통령과 김정숙 여사는 알고 있었다는 사실이 수사·재판 과정에서 명확히 드러났고, 공범 김경수 전 경남지사가 수감된 이후 댓글 조작사건의 몸통으로 문재인 대통령이 지목되고 있는데 침묵으로 일관 중"이라고 질타했다. 그러면서 문 대통령에 대한 특검론을 제기하고 나섰다.

문재인 대통령의 2017년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 시절 민주당 노동 특보단으로 임명됐던 이들이 북한의 지령·공작금에 따라 청주지역에서 활동하며 美 스텔스기 도입 반대 여론전(戰)을 벌였다는 혐의 사건도 거론됐다.

국회 외교통일위원회 국민의힘 간사 김석기 의원은 이날 "문재인 대통령이 과거 대선 후보 당시 캠프에 간첩단이 들어 있었는데, 지금 민주당 유력 대선후보 캠프에 간첩단이 없다는 보장을 어떻게 하겠느냐"라며 "문재인 대통령은 그들이 어떻게 본인 선거조직에 들어왔는지 밝혀야 한다"라고 주장했다.

계속 문제가 됐던 '언론중재법'과 '백신 수급 문제'도 불거졌다. 국회 문화체육관광위원회 소속 최형두 의원도 이날 "언론의 비판적 취재권을 빼앗는 '언자완박(언론 자유 완전 박탈)'을 하려고 한다"라고 목소리를 높였다. 보건복지위원회 소속 이종성 의원 역시 "지난해 12월, 문재인 대통령은 모더나 백신 4천만회분을 2분기 내 도입하겠다고 온 언론을 통해 홍보했으나 결국 거짓말"이라며 "국민을 계속 기만중"이라고 비판했다.

한편, 국민의힘 의원들은 이날 청와대 분수대 앞에서 '불통, 무능, 독선의 문재인 정권! 이제는 대통령이 직접 답해야 합니다!'라고 쓰인 현수막을 들고서 긴급의총에 임했다. 이번 의총 이후 문재인 대통령이 어떤 반응을 보일지에 대해 국민들은 촉각을 곤두세운 채 바라보고 있지 않을까.

김기현 원내대표를 비롯한 당 소속 국회의원들은 17일 오후 서울 종로구 청와대 분수대 앞에서 의원총회를 열고 드루킹 댓글 조작 사건과 충북동지회 간첩혐의 사건, 언론중재법 개정안 그리고 백신 수급 문제에 대한 문재인 대통령의 명확한 입장 표명을 촉구하고 있다. / 2021. 8. 17(사진=국민의힘, 편집=조주형 기자)
김기현 원내대표를 비롯한 당 소속 국회의원들은 17일 오후 서울 종로구 청와대 분수대 앞에서 의원총회를 열고 드루킹 댓글 조작 사건과 충북동지회 간첩혐의 사건, 언론중재법 개정안 그리고 백신 수급 문제에 대한 문재인 대통령의 명확한 입장 표명을 촉구하고 있다. / 2021. 8. 17(사진=국민의힘, 편집=조주형 기자)

조주형 기자 chamsae9988@pennmike.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