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기현 "민심 위에 문심(文心) 있고, 국민 위에 친문(親文) 있냐"
김기현 "민심 위에 문심(文心) 있고, 국민 위에 친문(親文) 있냐"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관련기사
국민의힘 소속 국회의원 80여명은 14일 오전 10시 청와대 앞 분수광장에서 '문재인 정부 규탄대회'를 열었다.2021.05.14(사진=조주형 기자)
국민의힘 소속 국회의원 80여명은 14일 오전 10시 청와대 앞 분수광장에서 '문재인 정부 규탄대회'를 열었다.2021.05.14(사진=조주형 기자)

문재인 정부의 개각 인사를 더불어민주당이 강행하면서 나타난 야당 패싱 사태에 대해 "민심(民心)위에 문심(文心)있고, 헌법(憲法)위에 문법(文法)있냐"라는 질타가 17일 야권에서 쏟아져나왔다.

김기현 국민의힘 당대표 권한대행 겸 원내대표는 이날 오전 국회에서 열린 비상대책위원회의에 참석해 이같이 밝혔다. 김 대행에 따르면 한마디로, "문심(文心·문재인 대통령에 대한 지지도)을 떠받드는 것이 국정철학이자 행동강령"이라는 것.

김 대행은 "문재인 대통령의 4주년 기자회견과 김부겸 국무총리 인준 및 '국민밉상'인 임혜숙·박준영·노형욱 3인방의 인사청문 정국에서 보았듯, 현 정권은 말로만 국민을 내세울 뿐 여전히 문심을 떠받드는 것이 그들의 국정 철학이자 확고한 행동강령"이라며 "국민 위에 친문(親文)이 군림하는 독선과 오만의 흑역사를 계속 지켜볼 수만은 없다"라고 목소리를 높였다.

회 과학기술정보방송통신위원회의 4일 임혜숙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 후보자 인사청문회에서 야당인 국민의힘은 아파트 다운계약·위장전입·가족 동반 외유성 출장·국가과학기술연구회(NST) 무자격 지원·논문 표절 등 임 후보자를 둘러싼 각종 의혹을 열거하며 '자진 사퇴'를 요구했다.2021.05.04(사진=연합뉴스)
회 과학기술정보방송통신위원회의 4일 임혜숙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 후보자 인사청문회에서 야당인 국민의힘은 아파트 다운계약·위장전입·가족 동반 외유성 출장·국가과학기술연구회(NST) 무자격 지원·논문 표절 등 임 후보자를 둘러싼 각종 의혹을 열거하며 '자진 사퇴'를 요구했다.2021.05.04(사진=연합뉴스)

앞서 문 대통령은 지난 10일 취임 4주년 기념연설에서 "야당이 반대한다고 해서, 검증 실패는 아니다"라며 "국회 인사청문회는, 능력은 제쳐두고 흠결만 따지는 일종의 '무안 주기식 청문회'"라고 발언했다. 즉, 현 정부의 개각인사의 문제점을 지적한 야당의 의견을 받아들이기보다는 야당 자체를 에둘러 비판하고 나선 것.

그러다 지난 13일 오후 8시경, 더불어민주당은 '김부겸 국무총리 후보자 임명동의안'을 야당이 투표를 거부한 상황에서 단독 강행 처리했다. 전체 176명 중 168명이 동의하면서 가결처리됐고, 문 대통령은 다음날인 14일 그를 국무총리로 임명됐다.

한편 김 대행은 17일 "우리 당은, 부동산 세금부담 경감과 대출규제 완화 등 국민의 피부에 와닿는 부담완화책을 곧 제시할 것"이라며 "미국과의 백신스와프 협력방안 등을 당 차원에서 마련하고, 소상공인들의 손실보상 문제, 산업재해 예방 문제도 적극 살필 것"이라고 덧붙였다.

국민의힘 김기현 당 대표 권한대행 겸 원내대표가 17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비상대책위원회 회의에서 "백신 스와프 협력 방안과 글로벌 경제를 선도할 수 있는 반도체 산업 육성 전략을 마련하겠다"고 밝히고 있다. 2021.5.17(사진=연합뉴스)
국민의힘 김기현 당 대표 권한대행 겸 원내대표가 17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비상대책위원회 회의에서 "백신 스와프 협력 방안과 글로벌 경제를 선도할 수 있는 반도체 산업 육성 전략을 마련하겠다"고 밝히고 있다. 2021.5.17(사진=연합뉴스)

 

조주형 기자 chamsae9988@pennmike.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