참이슬 후레쉬 순해진다...17.2도로 알코올도수 낮춰
참이슬 후레쉬 순해진다...17.2도로 알코올도수 낮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하이트 진로 홈페이지 캡쳐

참이슬 후레쉬의 알코올도수가 17.8도에서 17.2도 낮아진다.

소주업계 1위인 하이트진로는 저 알코올 주류 추세에 맞춰 참이슬 브랜드를 전면 리뉴얼하고 알코올도수를 종전보다 0.6도 낮춘 참이슬 후레쉬를 16일 출고한다고 9일 밝혔다.

하이트진로는 저도화 추세가 지속되는 가운데 최근 1년 사이 소비자의 도수 선호도가 크게 하향된 점에 주목하고, 2년간의 소비자 조사 결과를 바탕으로 다각적인 테스트와 분석을 진행해 17.2도로 인하하기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패키지 역시 젊고 세련된 감각으로 이슬의 깨끗한 콘셉트를 표현했다. 기존 직사각형 라벨 대신 이슬을 형상화한 이형라벨을 업계 최초로 적용해 차별화했다. 참이슬 브랜드와 ‘이슬’의 연결 고리를 강화하기 위해 이슬 이미지를 전면에 배치해 시각화했다. 

한편, 참이슬 오리지널은 소주 본연의 맛을 원하는 소비자들을 위해 도수를 그대로 유지하며 양분화된 시장에 차별화된 특성으로 공략을 지속할 계획이다. 

하이트진로 오성택 마케팅 실장은 "전세계적으로 저도화 요구는 강화되고 있는 추세로, 하이트진로만의 94년 주류 제조 노하우를 바탕으로 다각적인 테스트와 최적의 블렌딩 기술을 통해 시대적 요구에 부합하는 제품을 완성했다"며 "선도 브랜드로서 현재에 안주하지 않고 선제적으로 소비자 요구에 대응하며 국내 시장 발전 및 소주 세계화에 앞장서겠다" 고 말했다. 

홍준표 기자 junpyo@pennmike.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2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