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론조사①] 정치 기지개 편 윤석열, 대선 지지율 1위 32.4%...이재명 제압
[여론조사①] 정치 기지개 편 윤석열, 대선 지지율 1위 32.4%...이재명 제압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尹 지지율 사퇴 이후 17.8% 급등...이재명 24.1%, 이낙연 14.9%
윤석열 전 검찰총장. (사진=연합뉴스)
윤석열 전 검찰총장. (사진=연합뉴스)

윤석열 전 검찰총장이 사퇴한 이후 단숨에 이재명 경기지사를 제쳤다. 윤석열 전 총장이 이재명 지사를 제압하고 차기 대선후보 적합도 1위를 기록했다는 여론조사 결과가 8일 발표됐다.

여론조사업체 한국사회여론연구소(KSOI)가 TBS 의뢰로 지난 5일 전국 성인 남녀 1023명을 대상으로 조사를 실시해 이날 공개한 차기 대선후보 적합도 조사에서 윤 전 총장은 32.4%, 이 지사는 24.1%를 기록했다. 두 사람의 격차는 8.3%포인트였다. 이낙연 더불어민주당 대표 14.9%, 홍준표 무소속 의원 7.6%, 정세균 국무총리 2.6%, 추미애 전 법무부 장관 2.5% 등이 뒤를 이었다.

마치 국민의힘 지지자들이 윤 전 총장의 사퇴만 기다리고 있었던 형국이다. 윤 전 총장의 지지율은 지난 1월 같은 여론조사 업체에서 14.6%를 기록했지만, 사퇴 이후 무려 17.8%가 급등했다. 실제로 윤 전 총장의 지지율은 국민의힘 지지층(67.7%), 대통령 국정수행 부정 평가층(52.8%), 우파성향층(50.9%), 가정주부층(43.9%) 등에서 전국 평균보다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지역별로는 서울(39.8%), 대전·세종·충청(37.5%), 대구·경북(35.3%)에서 지지율이 높았다.

한편 문재인 대통령과 민주당의 지지율은 동반 하락했다. 문 대통령의 국정수행에 대한 긍정 평가는 39.2%로 지난주보다 4.2%포인트 하락했다. 정당지지도는 민주당 32%, 국민의힘 28.4%, 국민의당 8.1%, 열린민주당 5.1%, 정의당 3.7% 순이었다.

자세한 내용은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 등을 참고하면 된다.

심민현 기자 smh418@pennmike.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4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