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언주, 박민식과 후보 단일화에서 승리...박형준 추격 가능할까?
이언주, 박민식과 후보 단일화에서 승리...박형준 추격 가능할까?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 후보의 야구장 사랑 공약 반드시 지키겠다...박성훈 후보도 합류할 것이라고 확신"
부산시장 보궐선거 국민의힘 예비후보인 박민식 전 의원(左)과 이언주 전 의원이 24일 오전 부산시의회 브리핑룸에서 후보 단일화 결과 발표를 한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부산시장 보궐선거 국민의힘 예비후보인 박민식 전 의원(左)과 이언주 전 의원이 24일 오전 부산시의회 브리핑룸에서 후보 단일화 결과 발표를 한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4월 부산시장 보궐선거 판세가 요동치고 있다. 국민의힘 이언주 부산시장 예비후보가 박민식 예비후보와의 1대1 단일후보 여론조사에서 승리하며 여론조사 등에서 1위를 달리고 있는 박형준 후보를 추격할 수 있을지 귀추가 주목된다.

이언주·박민식 후보는 24일 오전 부산시의회 브리핑룸에서 공동기자회견을 열고 여론조사 결과 이언주 예비후보가 승리했음을 공식 발표했다. 이에 따라 25일 오후 KNN에서 열리는 국민의힘 부산시장 예비후보 합동토론회에는 이언주, 박형준, 박성훈 세 후보만 참석하게 된다.

이 예비후보는 "단일화를 먼저 흔쾌히 제안해 주시고 단일화 경선 과정을 성공적으로 이끌어 주신 박 후보께 깊은 감사를 드린다"고 했다.

또 "박 후보의 공약들, 특히 야구장 사랑 공약은 반드시 지키겠다"며 "저와 박 후보는 변화와 혁신의 깃발을 함께 들었다. 박성훈 후보도 그 여정에 합류할 것이라고 확신한다"고 했다.

이 예비후보는 "국민의힘이 민주당 심판을 당당히 외치려면 약점이 적은 후보, 과거 정권으로부터 자유로운 사람을 최종 후보로 내세워야 한다"며 "젊고 유능한 후보를 부산시장으로 만들어 절망하는 국민에게 대안세력으로서 희망을 줄 수 있어야 한다"고 했다.

심민현 기자 smh418@pennmike.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4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