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AIST, 신임 총장에 이광형 교수 선임
KAIST, 신임 총장에 이광형 교수 선임
  • 성기웅 기자
    프로필사진

    성기웅 기자

    이메일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 최초승인 2021.02.18 15:51:55
  • 최종수정 2021.02.18 15: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AIST 제17대 총장에 이광형(67) 바이오및뇌공학과 명예교수가 선임됐다.

KAIST 이사회는 18일 대전 본원에서 제271회 임시이사회를 열고 신임 총장에 이광형 명예교수를 선임했다고 밝혔다.

이 총장은 교육부 장관의 동의와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의 승인을 거쳐 취임하게 된다. 임기는 23일부터 4년간이다.

이광형 신임 총장은 서울대학교와 KAIST에서 각 산업공학 학사·석사 학위를, 프랑스 응용과학원(INSA) 리옹에서 전산학 석·박사 학위를 취득했다.

이 신임 총장은 지난 1985년 KAIST 전산학과 교수로 임용된 후 현재 바이오및뇌공학과와 문술미래전략대학원 미래산업 초빙 석좌교수로 재직 중이다.

1990년대 전산학과 교수 시절 김정주(넥슨)·김영달(아이디스)·신승우(네오위즈)·김준환(올라웍스) 등 1세대 벤처 창업가들을 배출해 'KAIST 벤처 창업의 대부'로 불리는 이 총장은 교학부총장을 비롯해 교무처장, 국제협력처장, 과학영재교육연구원장, 비전2031위원회 공동위원장 등 교내·외서 주요보직을 두루 거쳤다.

또 미국 스탠포드 연구소 및 일본 동경공대 초빙교수, 한국생물정보학회장, (사)미래학회장, 국회사무처 과학기술정책연구회장, 미국 전기전자학회 산하 인공지능학회(IEEE Computational Intelligence Society) 한국분과 의장을 역임하는 등 왕성한 활동을 해왔다.

특히 학문 간 융합을 위해 이 신임 총장은 2001년 바이오와 ICT 융합을 주장하며 바이오및뇌공학과를 설립하고 2009년에는 지식재산대학원과 과학저널리즘대학원을, 2013년에는 우리나라 최초의 미래학 연구기관인 문술미래전략대학원 설립을 주도했다.  

연구 및 교육 전반에 걸친 다양한 공적을 인정받아 백암학술상(기술부문), 정보문화진흥상 국무총리상과 신지식인상, 프랑스정부 훈장(Chevalier), 국가과학기술위원회 위원장상, 대한민국 국민훈장 동백장, 대한민국 녹조근정훈장, 국회의장상 등을 수상했다.

성기웅 기자 skw424@pennmike.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