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건부 출마' 오세훈 "安, 국민의힘 들어오라"
'조건부 출마' 오세훈 "安, 국민의힘 들어오라"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관련기사
오세훈 전 서울시장(사진=연합뉴스)
오세훈 전 서울시장(사진=연합뉴스)

 

'서울시장 조건부 출마'를 내건 오세훈 前 서울시장이 안철수 국민의당 대표와의 '야권 단일화'를 주장하고 나섰다. '야권 단일화' 실패 시 국민의힘 서울시장 후보경선에 참여하겠다는 것이다.

오 前 시장은 7일 오전 10시30분 국회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국민의힘은 안철수 국민의당 대표와의 합당 논의를 시작하는 게 급선무"라고 밝혔다. 그는 이날 "그와의 합당 등이 이뤄지지 않을 경우 서울시장 출마의 길을 택할 수밖에 없다"고 말했다.

오 前 시장은 안 대표를 향해 "이번 기회에 야권 후보 단일화를 넘어 야권 자체가 단일화될 때 정권 교체의 가능성이 극대화 될 수 있다"면서 "국민의힘으로 들어와 달라. 결단해야 한다"고 촉구했다.

그러면서 "양당의 화학적 결합만이 야권 단일화의 시너지 효과를 극대화시켜 대선 승리의 가능성을 최대한 높일 것"이라고 덧붙였다.


조주형 기자 chamsae9988@pennmike.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