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수 빅죠 사망...BJ 박현배 "가시는 길 따뜻하게"
가수 빅죠 사망...BJ 박현배 "가시는 길 따뜻하게"
  • 심민현 기자
    프로필사진

    심민현 기자

    이메일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 최초승인 2021.01.07 09:30:29
  • 최종수정 2021.01.07 09: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향년 43세...염증 제거 수술 중 세상 떠나
(사진=엄삼용 유튜브 방송화면 캡처)
(사진=엄삼용 유튜브 방송화면 캡처)

가수 빅죠가 6일 오후 사망했다. 향년 43세. 그는 경기도 김포시 소재 한 병원 입원 중 염증 제거 수술을 진행했지만, 경과가 좋지 않아 결국 세상을 떠났다.

빅죠의 장례식장은 이날 오후 8시 30분께 인천 국제성모병원 장례식장에 마련됐다. BJ 박현배는 아프리카TV 채널을 통해 "오늘 빅죠 형님이 세상을 떠났다. 팬 여러분 같이 가서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빌어달라. 가시는 길 따뜻하게 해주셨으면 좋겠다"며 "장례는 7일 오후부터 치러진다"고 밝혔다. 박현배는 빅죠와 함께 유튜브 채널 '엄삼용'에 함께 출연하며 남다른 우정을 이어왔다.

빅죠는 최근 유튜브, 아프리카TV 등 다수의 채널에 출연해 활동을 이어왔지만, 최근 건강상 이유로 활동을 중단했다. 그는 요요현상으로 체중이 320kg까지 증가했다. 엄삼용과 박현배는 지난해 12월 27일 유튜브 방송을 통해 빅죠의 근황을 전하며 "신부전과 당뇨 등 건강이 악화됐다"고 밝혔다.

한편 1978년 미국인 아버지와 한국인 어머니 사이에서 태어난 빅죠는 2008년 그룹 홀라당으로 데뷔했다. 당시 빅죠는 몸무게 250kg으로 화제를 모았다. 이후 2013년 100kg 이상을 감량했지만 요요현상으로 체중이 다시 늘었다.

심민현 기자 smh418@pennmike.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