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런왕' 이승엽, 셋째 득남..."책임감 가지고 더 열심히 건강하게 살겠다"
'홈런왕' 이승엽, 셋째 득남..."책임감 가지고 더 열심히 건강하게 살겠다"
  • 심민현 기자
    프로필사진

    심민현 기자

    이메일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 최초승인 2021.01.05 15:35:00
  • 최종수정 2021.01.05 15: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승엽 아내 이송정, 39세에 늦둥이 출산
(사진=연합뉴스)
(사진=연합뉴스)

'홈런왕' 이승엽(45) KBO 홍보대사가 늦둥이 아들을 얻었다.

이승엽은 5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셋째 아들의 출산 소식을 전했다. 이승엽의 아내 이송정(39)은 전날 건강한 아들을 출산했다.

이승엽은 "늦둥이가 드디어 나왔다. 세 아들의 아빠가 되었다"며 "책임감을 가지고 더 열심히 건강하게 살겠다"고 했다. 또 "의료진분들 고생이 많으시다. 코로나도 빨리 종식되기를 기원한다"고 했다.

한편 KBO리그에서 467홈런, 일본프로야구에서 159홈런을 친 '국민타자' 이승엽은 지난 2001년 앙드레김 패션쇼에서 모델 이송정을 처음 만나 1년여 열애 끝에 이듬해 1월 결혼했다. 두 사람은 2005년 첫째 아들 은혁군을, 2011년 둘째 아들 은준군을 얻었다.

심민현 기자 smh418@pennmike.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