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쾌한 정숙씨' 김정숙 여사 "김치는 언제나 우리를 웃게 한다"
'유쾌한 정숙씨' 김정숙 여사 "김치는 언제나 우리를 웃게 한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1회 김치의날 기념식 참석..."김치 종주국의 자긍심으로 1000년을 이어온 위대한 맛의 유산을 이어나가자"
"최근에는 창의적인 김치들 화제...김치 종주국의 자부심 세계로 이어지고 있다"
문재인 대통령 부인 김정숙 여사가 20일 오후 서울 농협중앙회에서 열린 제1회 김치의 날 기념식에서 축사를 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문재인 대통령 부인 김정숙 여사가 20일 오후 서울 농협중앙회에서 열린 제1회 김치의 날 기념식에서 축사를 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유쾌한 정숙씨'라는 별명을 가지고 있는 문재인 대통령 부인 김정숙 여사는 20일 제1회 김치의날 기념식에 참석해 "김치 종주국의 자긍심으로 1000년을 이어온 위대한 맛의 유산을 이어나가자"고 했다.

김 여사는 이날 축사에서 "모든 재료를 포용하고 어떤 음식과도 조화를 이루는 융합의 미덕을 가진 김치가 코로나19 팬데믹 속에서 '건강한 발효식품'으로 주목받고 있다"며 이같이 말했다.

김 여사는 "김치의 수출 성장에 힘입어 채소 농가의 소득 안정과 고용 창출을 기대한다"며 "한류 확산과 함께 김치의 매력을 경험한 세계인들이 김치의 전파자가 되고 있다"고 했다.

또 "최근에는 아보카도, 토마토, 파인애플, 샤인머크켓 김치까지 재료의 한계를 두지 않는 창의적인 김치들이 화제가 되고 있다"며 "독창성을 발휘하면서 김치의 정체성을 지켜내는 김치 종주국의 자부심은 세계로 이어지고 있다"고 했다.

김 여사는 끝으로 사진 찍을 때 '김치~'를 말하는 것에 대해 "언제나 우리를 웃게 하는 말"이라고 했다. 이날 행사에서 그룹 슈퍼주니어의 신동, 걸그룹 달샤벳 수빈, 러시아 출신 방송인 일리야, 캐나다 출신 배우 에이미 씨가 김치 홍보대사로 위촉됐다.

심민현 기자 smh418@pennmike.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3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