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분기 연속 매출 마이너스 '최악의 불경기'...2분기 매출 -10.0%
6분기 연속 매출 마이너스 '최악의 불경기'...2분기 매출 -10.0%
  • 홍준표 기자
    프로필사진

    홍준표 기자

    이메일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 최초승인 2020.09.15 15:14:38
  • 최종수정 2020.09.15 15: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관련 통계 집계하기 시작한 2015년 이래 최악

작년 1분기부터 시작된 기업들의 매출 감소가 올해 2분기까지 6분기 연속 마이너스를 이어갔다. 특히 올해 2분기는 한국은행이 관련 통계를 집계하기 시작한 2015년 이래 최악의 매출 감소폭을 나타낸 것으로 집계됐다.

15일 한국은행이 발표한 기업경영분석 통계를 보면 2분기 국내 기업의 매출액은 전년동기대비 10.1% 감소했다. 이는 지난 1분기(-1.9%)의 약 5배이며, 관련 통계를 집계하기 시작한 2015년 1분기 이후 처음이다.

코로나19의 영향이라고 하기엔 기업 매출은 작년 1분기(-2.4%), 2분기(-1.1%), 3분기(-2.8%), 4분기(-0.5%) 모두 전년보다 후퇴했다. 올해엔 코로나19 사태까지 겹쳐 1분기(-1.9%)에 이어 2분기(-10.1%) 최악의 매출 감소를 보이면서, 총 6개 분기 연속 매출액 마이너스를 기록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