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통신진흥회 감사 김태웅-사무국장 이명재 씨
뉴스통신진흥회 감사 김태웅-사무국장 이명재 씨
  • 윤희성 기자
    프로필사진

    윤희성 기자

    이메일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 최초승인 2018.03.20 14:53:18
  • 최종수정 2018.03.20 20: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가 기간통신사인 연합뉴스의 경영 감독 등의 업무를 수행하는 뉴스통신진흥회가 김태웅 전 연합뉴스 논설위원실 고문(70)을 감사로. 이명재 전 아시아경제 논설위원(53)을 사무국장으로 각각 선임했다. 

뉴스통신진흥회는 지난 19일 이사회를 열고 김 신임 감사와 이 신임 사무국장을 선임했다. 김 감사는 연합뉴스 과학부장, 국제뉴스국장 직대, 논설위원실 고문, 뉴스통신진흥회 사무국장 등을 역임했고 이 사무국장은 동아일보 기자를 거쳐 아시아경제 사회문화부장과 논설위원을 지냈다.

윤희성 기자 uniflow84@pennmike.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