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에도 역대 최대 매출 올린 네이버...시장 전망치 훨씬 웃돌아
코로나에도 역대 최대 매출 올린 네이버...시장 전망치 훨씬 웃돌아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0일 올해 2분기 매출 공시...매출 1조9천25억원, 영업이익 2천306억원
전년 동기 대비 각각 16.7%, 79.7% 증가...올해 1분기보다도 각각 9.8%, 4.1% 증가
온라인 쇼핑 증가, 성과형 광고 확대, 파이낸셜·웹툰·클라우드 등 신사업 성장 주도
한성숙 "상거래 생태계 강화를 위한 다양한 노력이 긍정적으로 작용"

네이버가 올해 2분기 쇼핑·광고·금융·콘텐츠 등 주요 사업의 선전 등으로 시장 전망치를 웃도는 실적을 거뒀다.

30일 네이버는 올해 2분기 연결 기준 매출 1조9천25억원, 영업이익 2천306억원을 올렸다고 공시했다.

매출은 분기 기준 역대 최고치였다. 이는 지난해 2분기보다 각각 16.7%, 79.7% 증가한 것으로 올해 1분기에 비해서도 각각 9.8%, 4.1% 늘었다.

부문별로 보면 주력 사업인 비즈니스플랫폼은 전년동기 대비 8.6%, 전분기 대비 3.7% 성장한 7천772억원을 기록했다. 온라인 쇼핑 수요 증가와 네이버 플러스 멤버십 도입 등 효과에 따른 결과로 알려졌다.

IT플랫폼 부문은 온라인 쇼핑 증가와 네이버페이의 외부 결제처 확대, 클라우드·웍스모바일의 약진 등으로 1천802억원의 매출을 올렸다. 이는 작년 2분기보다 70.2%, 올해 1분기보다는 21.6% 성장한 수치다.

광고는 전년 동기 대비 4.9%, 올해 1분기 대비 21.3% 성장한 1천747억원을 기록했다.

네이버는 웹툰의 성장과 동영상 서비스 '브이라이브' 아티스트의 활동 재개 등에 따른 콘텐츠서비스 부문 매출 증가와 라인 및 기타 플랫폼 부문의 매출 증가 등도 발표했다.

한성숙 대표는 이날 공시한 매출 성과에 대해 "온라인 마케팅 수요 회복과 더불어 신규 광고의 확장, 누구나 쉽고 빠르게 온라인 창업을 하고 사업을 키워나갈 수 있도록 다양한 기술과 데이터를 지원하는 등 상거래 생태계 강화를 위한 다양한 노력이 긍정적으로 작용하며 2분기에도 성장세를 기록할 수 있었다"고 설명했다.

김진기 기자 mybeatles@pennmike.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