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희석, 김구라 공개 저격 이후 논란 일자..."2년 이상 고민하고 올린 글, 사연있다"
남희석, 김구라 공개 저격 이후 논란 일자..."2년 이상 고민하고 올린 글, 사연있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남희석, 앞서 김구라 향해 "참 배려 없어, 그냥 자기 캐릭터 유지하려는 행위" 비판
네티즌들 갑론을박 이어져...남희석 "죄송하다"면서도 "사연이 있다"
개그맨 남희석(左), 김구라. (사진=채널A, MBC 캡처)
개그맨 남희석(左), 김구라. (사진=채널A, MBC 캡처)

개그맨 남희석이 김구라의 방송 태도를 공개 저격해 논란이 일고 있다. 남희석은 이후 오랜 고민 끝에 올린 글이라고 간접적으로 입장을 밝혔다.

남희석은 지난 29일 자신의 SNS에 글을 올려 "'라디오스타'에서 김구라는 초대 손님이 말을 할 때 본인 입맛에 안 맞으면 등을 돌린 채 인상 쓰고 앉아있다. 뭐 자신의 캐릭터이긴 하지만 참 배려 없는 자세다. 그냥 자기 캐릭터 유지하려는 행위"라고 비판했다.

또 "그러다 보니 몇몇 짬 어린 게스트들은 나와서 시청자가 아니라 그의 눈에 들기 위한 노력을 할 때가 종종 있다"고 했다. 해당 글을 현재 삭제된 상태다.

남희석의 해당 글을 놓고 네티즌들은 갑론을박을 벌이고 있다. 남희석을 옹호하는 쪽은 "맞는 말이다" "김구라가 태도를 고쳐야 한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반면 남희석을 비판하는 쪽은 "SNS로 공개 저격할 필요까지 있나? 배려가 부족하다" "경솔했다" 등의 상반된 반응을 보였다.

남희석은 네티즌들이 자신의 SNS에 찾아와 글을 쓴 이유를 묻는 댓글에 댓글로 답하며 자신의 심경을 간접적으로 전했다. 한 네티즌이 "남희석 씨 깊이 있는 개그맨이라 생각하며 늘 팬이었는데 이번 의견 개진 방식은 많이 실망스럽다"고 말했다. 남희석은 이에 "죄송합니다. 2년 이상 고민하고 올린 글"이라고 했다. 또 다른 네티즌이 "공개적으로 저렇게 동료를 저격해놓고 안 부끄럽다"라고 비판하자, 남희석은 "죄송합니다"라면서도 "사연이 있다"고 했다.

심민현 기자 smh418@pennmike.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2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