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철수 "박원순 피소 유출 사실이라면, 최순실보다 심각한 국정농단"
안철수 "박원순 피소 유출 사실이라면, 최순실보다 심각한 국정농단"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건 국가가 아니다...文은 정권 차원에서 국민에게 사과해야"
안철수 국민의당 대표가 16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안철수 국민의당 대표가 16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안철수 국민의당 대표는 16일 고(故) 박원순 전 서울시장의 '성추행 혐의' 피소 사실 유출 의혹에 대해 "사실이라면, 최순실보다 더 심각한 국정농단"이라고 비판했다.

안철수 대표는 이날 오전 당 최고위원회의에서 "경찰이나 청와대가 고소 사실을 가해자에게 알려 은폐하고 대비할 시간을 주었다면 이것은 국가의 근본이 붕괴된 것"이라며 이같이 말했다.

안 대표는 "거듭된 단체장들의 성범죄는 한 개인의 일탈이 아니라 이 정권의 구조적인 문제"라며 "한 건은 사건이고, 두 건은 사례지만, 세 건이 넘어가면 이것은 구조적인 문제"라고 했다. 민주당 출신 안희정 전 충남지사에 이어 오거돈 전 부산시장, 고 박원순 전 시장까지 '성추문'이 계속되는 것을 꼬집은 것이다.

안 대표는 "'거대 권력 앞에서 공정한 법의 보호를 받고 싶었다'는 피해자의 절규를 들으면서 이건 국가가 아니다 싶었다"며 "이번 일에서 하나씩 드러나는 이 정권 권력 사유화의 실체, 그리고 썩을 대로 썩은 공직기강을 다시 한번 확인하게 된다"고 했다.

안 대표는 끝으로 문 대통령을 직접 겨냥해 "다른 사람도 아닌 이 정권 핵심 인사들에 의해 일어나는 정권 차원의 문제이니 정권의 수장이자 책임자이신 대통령께서 대답해 주셔야 한다"며 "대통령께서 직접 나서서 정권 차원에서 국민에게 사과하고 조속히 진상을 규명하고 잘못된 것을 바로잡을 것을 다시 한번 촉구한다"고 했다.

심민현 기자 smh418@pennmike.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2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