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 연이어 애도 성명 발표...美국무부 “백선엽 장군 타계, 진심으로 조의 표한다”
美, 연이어 애도 성명 발표...美국무부 “백선엽 장군 타계, 진심으로 조의 표한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4일(현지시간) 오테이거스 국무부 대변인 “백선엽 장군, 자유 민주주의 위한 싸움의 상징“
1950년 대구에서 백선엽 장군(VOA)
1950년 대구에서 백선엽 장군(VOA)

미 국무부가 14일(현지시간) 6.25 전쟁의 영웅 백선엽 장군의 타계에 깊은 애도를 표했다. 자유와 민주주의 가치를 위해 싸운 점을 강조하며 애도와 감사의 인사를 전했다.

15일 미국의소리(VOA) 방송에 따르면 모건 오테이거스 국무부 대변인은 이날 성명에서 “미국은 백선엽 장군의 타계에 대해 한국국민들에게 진심으로 조의를 표한다”고 밝혔다.

오테이거스 대변인은 “한국 최초의 4성 장군으로서 한국 전쟁에 대한 그의 봉사는 미국과 한국 모두가 오늘날까지 계속 지키고 있는 자유와, 민주주의 가치를 위한 싸움을 상징한다”고 했다.

이어 “백 장군은 외교관과 정치인으로서 일하면서 그의 조국을 위해 매우 탁월하게 봉사했으며 한미동맹을 구축하는데 일조했다”고 했다.

오테이거스 대변인은 “함께 치렀던 희생의 정신으로 우리는 그의 봉사에 가장 깊은 애도와 감사를 보낸다”고 했다고 VOA는 전했다.

앞서 미 백악관 국가안보회의(NSC)도 지난 12일 트위터를 통해 백 장군 타계에 대한 애도의 메시지를 전했다.

NSC는 “1950년대 공산주의 침략자들을 격퇴하기 위해 모든 것을 쏟아부은 백선엽 장군과 모든 영웅들 덕분에 오늘날 한국은 번영하는 민주 공화국”이라며 “우리는 99세의 일기로 타계한 백선엽 장군을 애도하며 그가 남긴 유산에 경의를 표한다”고 했다.

해리 해리스 주한 미국대사와 로버트 에이브럼스 주한미군 사령관 등도 직접 백 장군의 빈소를 찾아 성명을 발표하고 고인을 추모했다.

양연희 기자 yeonhee@pennmike.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2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