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박원순 유언 "모든 분에게 죄송…고통밖에 못준 가족에 미안"
[속보] 박원순 유언 "모든 분에게 죄송…고통밖에 못준 가족에 미안"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종로구 가회동 서울시장 공관 책상에서 발견돼
공개된 박 시장의 유언장.(사진=YTN방송화면 캡처)
공개된 박 시장의 유언장.(사진=YTN방송화면 캡처)

숨진 채 발견된 박원순 서울시장의 유언이 10일 공개됐다.

고한석 서울시 비서실장은 이날 오전 11시50분경 서울 종로구 서울대병원 장례식장 앞 기자회견에서 박 시장의 자필 유언장을 공개했다.

이날 공개된 박 시장 유언장에 따르면, 박 시장은 전날(9일) 사망하기 전 “모든 분에게 죄송하다. 내 삶에서 함께 해주신 모든 분들에게 감사드린다“며 “오직 고통밖에 주지 못한 가족에게 내내 미안하다. 화장해서 부모님 산소에 뿌려달라. 모두 안녕“이라고 전했다.

해당 유언장은 서울 종로구 가회동 서울시장 공관 책상에서 발견됐다. 당초 유언장이 공개되지 않을 것이란 일부 보도가 있었지만, 서울시 측은 “유족 뜻에 따라 유언장을 공개한다“고 밝혔다.

김종형 기자 kjh@pennmike.com

<아래는 박 시장 유언장 전문(全文).>

모든 분에게 죄송하다
내 삶에서 함께 해주신 모든 분들에게
감사드린다
오직 고통밖에 주지 못한 가족에게 내내
미안하다
화장해서 부모님 산소에 뿌려달라
모두 안녕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4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