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정세균 "다주택 고위공직자 매각하도록 조치취해달라"
[속보] 정세균 "다주택 고위공직자 매각하도록 조치취해달라"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세균 국무총리.(사진=연합뉴스)
정세균 국무총리.(사진=연합뉴스)

정세균 국무총리가 정부여당의 부동산 정책에 대한 비판여론에 “고위공직자 주택보유 실태를 조속히 파악하고, 다주택자의 경우 하루빨리 매각할 수 있도록 조치를 취해주시기 바란다“는 지시를 내놨다.

정 총리는 8일 코로나19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회의를 주재하면서 “최근 부동산 문제로 여론이 매우 좋지 않고, 정부가 대책 마련에 부심하고 있습니다만, 고위 공직자들이 여러 채의 집을 갖고 있다면 어떠한 정책을 내놓아도 국민들의 신뢰를 얻기가 어렵다고 생각한다”며 이같이 말했다.

정 총리는 “시간이 흐른다고 해서 금방 지나갈 상황이 아니다. 심각한 상황이며 고위 공직자들의 솔선수범이 필요한 시기다”며 주택을 여러 채 보유한 고위 공직자들을 향해 한 채만 남기고 매각할 것을 주문했다. “사실 이미 그 시기가 지났다는 생각이다”라고도 했다.

이어 “정부는 국민께서 무엇을 요구하시든지 민감하게 반응하고 그에 대한 답을 내놓아야 한다”며 “이 점을 함께 공감하고 각자의 입장에서 최선의 정책들을 준비하고 대비해주시기를 특별히 당부드린다”고도 덧붙였다.

김종형 기자 kjh@pennmike.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4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