與김남국 "여기가 북한이냐는 말이 나올 정도로 다주택자 때려 잡아야"
與김남국 "여기가 북한이냐는 말이 나올 정도로 다주택자 때려 잡아야"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같은당 김경협 "2채는 세금 2배, 3채는 3배, 4채는 4배 물려야"

 

더불어민주당 김남국 의원은 "정책에 있어서 만큼은 ‘여기가 북한이냐’는 말이 나올 정도로 더 확실하게 때려잡아야 한다"고 밝혔다.

김 의원은 7일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이제 부동산 가격을 천천히 안정화시키겠다는 정책목표로는 안 된다"며 이같이 밝혔다.

김 의원은 "확실하게 부동산 가격 잡겠다는 생각으로, ‘투기 목적의 다주택자’는 확실하게 때려잡겠다는 생각으로 시장에 확실한 시그널을 줘야 한다"고 했다.

그는 또 "향후 부동산 정책은 더 신중하고 빠르게 논의하기로 하자"며 "우선 여야 국회의원, 고위공직자의 다주택 부동산부터 팝시다. 당장 팝시다. 지금 팔아도 최근 진짜 많이 올라서 무지막지하게 버신 것입니다"라고 했다. 

같은 당 김경협 의원도 이날 "다주택자에게 집을 팔라는 말이 반헌법적이라는 미래통합당 주호영 원내대표의 말에 동의한다"며 "팔든 말든 세금을 2채는 2배, 3채는 3배, 4채는 4배로 국가 재정에 기여할 수 있도록 하자"고 비꼬며 다주택자의 주택 매각이 필요하다는 점을 강조했다.

김민찬 기자 mkim@pennmike.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3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