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 신규 확진자 61명 증가...서울·광주 확산 추세
코로나 신규 확진자 61명 증가...서울·광주 확산 추세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흘째 60명 넘어...코로나 사태 석달 전으로 회기하나
신규 확진자 51명(1일), 54명, 63명, 63명(4일) 순
선별진료소./연합뉴스

국내 코로나 신규 확진자가 사흘 연속 60명대를 기록했다.

중앙방역대책본부는 5일 0시 기준 국내 코로나 바이러스 신규 확진자가 61명 늘어 누적 환자 수는 1만3091명이라고 밝혔다.

신규 확진자 중 국내지역 발생은 43명, 해외 유입은 18명이다.

국내감염 중 지역별로는 광주가 15명, 서울 14명, 대전 8명, 경기 4명이다. 이 밖에 강원과 경북에서도 1명씩 신규 확진자가 발생했다.

코로나로 인한 추가 사망자는 발생하지 않았다. 누적 사망자는 283명으로 집계됐다.

신규 확진자는 7월 들어 51명(1일), 54명, 63명, 63명(4일) 순으로 이어지고 있다.

안덕관 기자 adk2@pennmike.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