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이낙연, 7일 전대 출마...‘文 대선캠프’ 빌딩에 ‘전대 캠프’ 차렸다
[속보]이낙연, 7일 전대 출마...‘文 대선캠프’ 빌딩에 ‘전대 캠프’ 차렸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더불어민주당 이낙연 코로나국난극복위원장이 1일 국회 의원회관에서 국회 지구촌보건복지포럼 주최로 열린 '코로나19 사태 이후, 대한민국 재도약의 길'에서 강연하고 있다.

 

더불어민주당 이낙연 의원이 오는 7일 차기 당 대표 선출을 위한 8월 전당대회 출마를 공식 선언한다.

이 의원은 1일 국회에서 기자들과 만나 "지금 상황대로라면 7일쯤 내 거취를 밝히겠다"고 말했다.

그는 "국가적 위기에 책임있게 대처해야 한다는 생각을 해 왔다. 또한 초유의 거대 여당을 책임있게 운영하는 일을 외면해서는 안 된다"며 "그 두 가지가 기둥이 될 것"이라고 전대 출마 배경을 설명했다.

이날 정치권에 따르면 이 의원 측은 2017년 대선 당시 문재인 캠프가 위치했던 여의도 대산빌딩에 전당대회 캠프 사무실을 계약했다. 당권에 이어 차기 대권 가도를 향한 의지를 드러낸 것으로 풀이된다.

대권을 준비할 이 의원의 싱크탱크는 전당대회 이후 출범을 공식화한다. 싱크탱크는 전남지사 시절의 공부 모임이 주축이 되며, 매머드급이 될 것으로 관측된다.

현재 싱크탱크는 초반 구성 작업에 착수한 상태다. 지난 5월 중순부터 매주 한 차례씩 모임을 갖고 분야별 인물을 추천받고 있다.

김민찬 기자 mkim@pennmike.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