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성준, '미성년자 성추행' 폭로 글에 2군 엔트리 말소...롯데 "면담 통해 확인 예정"
지성준, '미성년자 성추행' 폭로 글에 2군 엔트리 말소...롯데 "면담 통해 확인 예정"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 네티즌, SNS 계정 통해 해당 사실 폭로..."지성준이 미성년자인 자신에게 스킨십을 하고 성추행 발언"
롯데 구단 관계자 "지성준, 퓨처스리그 엔트리 말소...면담 통해 사실관계 확인할 예정"
롯데 자이언츠 포수 지성준. (사진=연합뉴스)
롯데 자이언츠 포수 지성준. (사진=연합뉴스)

프로야구 롯데 자이언츠 포수 지성준(26)에게 성추행을 당했다는 한 미성년자의 폭로 글이 올라와 파문이 확산되고 있다.

25일 새벽 한 네티즌은 SNS 계정을 통해 "지성준이 미성년자인 자신에게 스킨십을 하고 성추행 발언을 했다"고 폭로하며 대화 내용과 사진 등을 공개했다.

롯데 구단은 SNS를 통해 알려진 정황에 대해 확인에 나섰다. 퓨처스리그 강화 SK전 원정을 치르고 있던 지성준은 이날 퓨처스리그 엔트리에서 말소됐다.

롯데 구단 관계자는 "지성준이 이번 건과 관련해서 퓨처스리그 엔트리에서 말소된 것이 맞다. 지성준과 면담을 통해 사실관계를 확인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지성준은 현재 부산으로 내려온 상태다.

한편 지성준은 지난 겨울 한화와의 2대2 트레이드를 통해 롯데에 합류했다. 퓨처스리그에서 시즌을 시작한 지성준은 지난 11일 1군에 콜업됐지만 3경기 만에 다시 퓨처스리그로 강등된 바 있다.

심민현 기자 smh418@pennmike.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