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준석, 부정선거 주장 민경욱에 "밝은 세상으로 오라"
이준석, 부정선거 주장 민경욱에 "밝은 세상으로 오라"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토론회 제안하며 "언론이 본인 광인 취급한다고 토로했는데 의견 말할 수 있는 기회"
이준석 미래통합당 최고위원. (사진=펜엔드마이크 방송화면 캡처)
이준석 미래통합당 최고위원. (사진=펜엔드마이크 방송화면 캡처)

이준석 미래통합당 최고위원이 총선 부정선거 의혹을 제기하고 있는 민경욱 통합당 의원을 향해 토론회를 제안했다.

이 위원은 18일 페이스북을 통해 민 의원님 본인이 과거 지상파TV와 라디오 메인 토론 프로그램 사회를 보셨으니 방송국 내 여러 가지 구도나 장치 때문에 편파적 진행이나 기획이 어려운 것을 잘 알 것”이라며 지상파 TV토론 출연을 제안했다. 이 위원은 KBS 앵커 출신인 민 의원을 향해 “밝은 세상으로 오라”고도 덧붙였다.

그러면서 ”언론이 본인을 광인 취급한다고 섭섭함을 토로했는데, 누군가의 전언이나 해석이 아니라 직접 본인의 의견을 말할 수 있는 그런 자리에서 어느 누구도 민 의원을 광인으로 만들 수 없다”며 “하고 싶은 주장을 합당한 경로로 제시할 기회”라고도 했다. 이어 “우리는 유튜버가 아니라 당인(黨人)이고 코인이 아니라 보수재건을 도모해야 한다”고도 덧붙였다.

한편 민 의원은 19일 오전 국회 투표 조작 의혹 기자회견에서도 그간의 주장을 이었다.

김종형 기자 kjh@pennmike.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4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