작년 10대 그룹 영업익 60%↓...87조원에서 25조원으로 급감
작년 10대 그룹 영업익 60%↓...87조원에서 25조원으로 급감
  • 홍준표 기자
    프로필사진

    홍준표 기자

    이메일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 최초승인 2020.04.01 14:24:28
  • 최종수정 2020.04.01 17: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작년 10대 그룹 전체 영업이익, 전년도 삼성그룹 영업이익에도 못미쳐
사진: 연합뉴스 제공

지난해 국내 10대 그룹 상장사들의 영업이익이 전년보다 약 60%나 급감한 것으로 나타났다.

1일 대기업집단 전문 데이터베이스 인포빅스가 10대 그룹 비금융 계열사 94곳의 실적을 분석한 결과, 이들 기업의 작년 전체 영업이익은 34조7737억원으로 전년(86조6928억원)보다 59.89% 급감했다.

이는 2018년 삼성그룹의 영업이익 46조1719억원에도 한참 못 미치는 실적이다.

그룹별로 보면 삼성그룹 12개 계열사의 지난해 영업이익은 16조2212억으로 전년보다 64.87% 감소했다. 특히 삼성전자의 영업이익은 2018년 43조6995억원에서 지난해 14조1151억원으로 67.70% 급감했다.

SK그룹 19개 계열사의 지난해 영업이익은 6조2125억원으로 전년(25조6323억원)보다 무려 75.76% 감소했다. 이는 10대 그룹 중 가장 많이 감소한 수치다. 특히 SK하이닉스의 지난해 영업이익은 전년 대비 90.36% 급감한 1조9832억원으로 집계됐다.

LG그룹의 지난해 영업이익은 64.10% 급감한 1조5592억원에 그쳤다. 그룹 핵심 계열사인 LG디스플레이는 액정표시장치(LCD) TV 패널 가격 급락의 직격탄을 맞아 적자 폭이 확대됐고, LG전자 영업이익은 전년대비 65.96% 감소했다.

롯데그룹의 지난해 영업이익은 1조8531억원으로 전년대비 31.35% 감소했다. 도소매, 식료품 업종의 부진으로 롯데쇼핑(-32.77%), 롯데하이마트(-41.09%) 등의 영업이익이 급감한 영향이 컸다.

신세계그룹의 영업이익도 이마트(-48.68%)의 영업이익이 크게 줄면서 전년 대비 25.50% 감소했다.

항공업계 업황이 악화되면서 한진그룹도 최악의 한 해를 보냈다. 한진그룹의 지난해 영업이익은 전년 대비 58.45% 급감했다. 대한항공 영업이익은 58.99% 감소했고 진에어는 적자로 전환했다.

한화그룹도 지난해 영업이익이 전년 대비 38.64% 줄었다.

반면 현대차그룹의 영업이익은 5조8716억원으로 전년대비 65.70% 증가했다. 주력인 현대차가 흑자 전환하고 기아차 영업이익이 전년 대비 276.69%나 증가했기 때문이다.

현대중공업 계열사 6곳의 지난해 영업이익도 전년보다 121.67%나 급증한 2459억원으로 집계됐다. 현대중공업 핵심 계열사인 한국조선해양의 지난해 영업이익은 246억원으로 전년(-2916억원)과 비교해 흑자 전환했다.

홍준표 기자 junpyo@pennmike.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