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워즈' 출연 배우 앤드루 잭, 우한폐렴 합병증으로 사망
'스타워즈' 출연 배우 앤드루 잭, 우한폐렴 합병증으로 사망
  • 심민현 기자
    프로필사진

    심민현 기자

    이메일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 최초승인 2020.04.01 11:06:10
  • 최종수정 2020.04.01 11: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내 가브리엘 로저스는 호주에서 격리 생활...잭의 장례식 치르지 못할 수도 있어
배우 앤드류 잭. (사진=영화 '스타워즈' 스틸 컷)
배우 앤드루 잭. (사진=영화 '스타워즈' 스틸 컷)

영화 '스타워즈' 속편 3부작에 출연했던 배우 앤드루 잭이 '우한폐렴(코로나19)'으로 인한 합병증으로 사망했다. 향년 76세.

지난달 31일 미국 연예매체 TMZ에 따르면 잭은 이날 오전 영국 런던의 한 병원에서 우한폐렴에 따른 합병증으로 숨졌다고 잭의 대변인이 밝혔다.

대변인은 잭의 아내 가브리엘 로저스가 우한폐렴 사태로 인해 호주에서 격리 생활을 하고 있으며 잭의 장례식을 치르지 못할 수도 있다고 전했다.

가브리엘 로저스는 자신의 SNS를 통해 "우리는 오늘 한 사람을 잃었다. 그는 가족들이 그와 함께 있다는 것을 알고 아픔 없이, 평화롭게 갔다"고 말했다.

한편 잭은 스타워즈 속편 시리즈에서 저항군의 리더 역할을 맡은 배우다. 또한 '반지의 제왕', '셜록 홈즈', '로빈 후드', '어벤져스:엔드게임' 등에선 출연 배우들이 영어 억양과 사투리를 다양하게 구사할 수 있도록 도와주는 방언 코치 역할을 수행하기도 했다.

심민현 기자 smh418@pennmike.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