열린민주당 비례 명단 확정...물의 빚었던 정권 참모들 전진 배치
열린민주당 비례 명단 확정...물의 빚었던 정권 참모들 전진 배치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조국 아들 인턴 관련 기소된 최강욱 2번, 투기 논란 불출마선언 김의겸 4번

 

정봉주 전 의원과 무소속 손혜원 의원이 이끄는 열린민주당은 24일 전(全) 당원 투표를 통해 비례 명부를 확정했다.

비례 명부 2번엔 최강욱 전 비서관이, 4번엔 김의겸 전 청와대 대변인이 배치됐다. 최 전 비서관은 2017년 변호사 시절 조국 전 장관 아들에게 허위 인턴 증명서를 발급한 혐의로 기소돼 다음 달 첫 재판을 앞두고 있다. 더불어민주당에 지역구 공천을 신청했던 김 전 대변인은 '흑석동 부동산 투기 논란'으로 불출마를 선언했다가 한 달 만에 번복하고 열린민주당으로 옮겼다. 6번 주진형 전 한화투자증권 대표는 20대 총선 당시 민주당 정책공약단 부단장을 맡았던 친여(親與) 인사다. 이번 공천 심사 과정에서 '음주 운전 전력'과 '아들의 한국 국적 포기' 문제로 논란이 됐다. 8번 황희석 전 법무부 인권국장은 조국 장관 시절 '1호 지시'로 검찰개혁추진단장을 맡았다. 열린민주당은 비례 5~6석을 확보할 것으로 관측된다. 재판을 받고 있는 최 전 비서관과 부동산 투기 문제로 민주당에서 사실상 '컷오프(공천 탈락)'된 김 전 대변인 모두 당선 가능성이 크다는 것이다.

정치권에선 "논란에 휩싸인 현 정권 출신 인사들이 비례당을 통해 '우회 공천'을 받는 모양새"란 말이 나왔다. 미래통합당은 논평에서 "조국 수호자들이 전면에 배치된 것은 '오로지 내 편을 챙기겠다'는 뻔뻔한 행태"라고 했다.

김민찬 기자 mkim@pennmike.com

※다음은 열린민주당 후보자 순번과 이름

1번 김진애 전 민주통합당 의원
2번 최강욱 전 청와대 공직기강비서관
3번 강민정 서울시교육청 혁신학교운영위원회 위원장
4번 김의겸 전 청와대 대변인
5번 허숙정 전 30기계화보병사단 인사·안전장교(중위 만기전역)
6번 주진형 전 한화투자증권 대표
7번 한지양 노무법인 하나 대표노무사
8번 황희석 전 법무부 인권국장
9번 이지윤 서울시설공단 이사장
10번 김성회 정치연구소 씽크와이 소장
11번 변옥경 전 세월호유가족트라우마치유센터장
12번 안원구 전 대구지방국세청장
13번 정윤희 대통령소속 도서관정보정책위원회 위원
14번 황명필 전 대통령직속 국가균형발전위원회 국민소통특별위원
15번 국령애 전 광주전남발전연구원 책임연구원
16번 조대진 법무법인 민행 변호사
17번 김정선 전 더불어민주당 여성리더십센터 부소장
18번 조혜영 전 여성신문 편집국장
19번 김종숙 한국복지진흥원 이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